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 “기억에 남는 순간? 스태프들이 우리를 잃어버렸을 때!”

예능홈페이지 2018-05-25 13:08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 “기억에 남는 순간? 스태프들이 우리를 잃어버렸을 때!”
‘탐험대장’ 지진희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사막횡단에 대한 소감과 대원들인 차태현-조세호-배정남을 향한 솔직한 속내, 그리고 깨알 같은 사막 비화 밝힌 인터뷰에 ‘거기가 어딘데??’ 첫 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증폭된다.


KBS 2TV 신 예능 ‘거기가 어딘데??’(연출 유호진/작가 정선영)는 탐험대의 유턴 없는 탐험 생존기를 그린 ‘탐험중계방송’으로 탐험대 4인방 지진희-차태현-조세호-배정남이 오만의 아라비아 사막으로 첫 번째 탐험을 다녀와 뜨거운 관심을 모은 가운데, 오는 6월 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특히 지진희는 ‘거기가 어딘데??’가 예능 프로그램 첫 고정출연. 이에 대해 지진희는 “그동안 출연을 안 했던 이유는 예능적인 캐릭터가 만들어질까 봐 걱정스러웠기 때문”이라고 밝히면서 “멜로 연기를 하는데 내가 너무 웃겨버리면 어떡하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거기가 어딘데??’에 출연 결정을 한 이유에 대해 “탐험이라는 키워드가 좋았다. 인간 한계에 대한 시험, 다큐멘터리 같은 느낌이 마음에 들었다”고 밝혀 신선한 예능의 탄생을 기대케 했다.


한편 지진희는 그는 “성격도 다르고 살아온 환경도 다르고, 또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는 분들이어서 탐험대장 직책에 대한 부담감이 있었다”며 솔직한 심경을 토로하면서도 “무사히 마칠 수 있었던 것은 각자 책임을 다해줬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며 대원들에게 공을 돌려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지진희는 각각의 대원에 대해서도 언급했는데 “차태현 씨는 안방마님같은 느낌이 있었다. 조세호 씨는 계속 기운을 북돋아주고 응원해주면서 활력을 줬다. 또 사막 한가운데서 삼계탕을 끓여먹을 수 있었던 것은 다 정남씨 덕분”이라고 밝혀 사막에서 이들의 활약을 기대케 했다. 또한 “팀원들과 호흡이 잘 맞았던 것이 가장 기쁜 일인 것 같다. 대원들에게 굉장히 감사하게 생각하고 정말 대단하다고 훌륭하다고 말해주고 싶다”고 전하며, 이 같은 ‘탐험대’의 끈끈한 팀워크가 본 방송에서 어떻게 비춰질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지진희는 사막탐험에 대한 비화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첫날 사막에 갔을 때 느낀 바람과 모래와 햇빛은 정말 강렬했다. 그래서 ‘과연 우리가 다 같이 건널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들었다”면서 사막 첫날을 회상하며 혀를 내둘렀다. 이어 “스태프들이 우리를 잃어버렸을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밝혀 과연 사막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했다. 아울러 지진희는 “산 하나를 넘을 때마다 다른 행성에 듯한 느낌이 들었다. ‘화성이 이런 느낌일까?’라고 생각될 정도로 이색적이었는데, 알고 보니 오만 사막이 실제로 화성 탐사선 실험을 하는 곳이라더라”라고 밝혀 ‘거기가 어딘데??’가 담아낼 사막의 장엄한 풍경에도 기대를 높였다.


무엇보다 지진희는 사막에 다녀와서 많은 변화가 있었다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그는 “사막에 다녀와서 삶에 있어서 어떤 게 중요한지를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됐다. 또 내가 가진 편견에 대해 다시 생각할 수 있었다. 사막에는 단순히 모래만 있고 아무것도 없을 줄 알았는데 생각했던 것과 완전히 다른 모습이었다”고 말해 그의 탐험기에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켰다.

이와 함께 지진희는 “시청자 분들도 시청하시면서 고정관념을 내려놓고 넒은 시야를 갖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며 ‘거기가 어딘데??’를 강력 추천했다. 그는 “그런데 이게 웃길지는 모르겠다. 예능 프로그램이라서 웃음 포인트가 있어야 할 텐데 그런 부분이 없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약간 걱정스럽기도 하다”며 너스레를 떨더니 이내 “예능이라고 무조건 웃겨야 한다는 고정관념도 내려두셨으면 좋겠다. 이런 예능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해 유쾌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기대된다~ 팀 멤버들 다 호감!”, “지진희 너무 멋있는데, 예능도 재밌을 것 같음”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오는 6월 1일(금) 오후 11시에 첫 방송 된다.


iMBC 김혜영 | 사진 K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