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얼굴 천재’ 차은우, “사인회 중 안면 마비 온 적 있다” 고백(Feat. 윙크)

라디오스타홈페이지 2018-05-17 02:11
‘라디오스타’ ‘얼굴 천재’ 차은우, “사인회 중 안면 마비 온 적 있다” 고백(Feat. 윙크)

차은우가 안면 마비 증상을 겪었던 경험을 고백했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심봤다-한심, 두심, 세심, 사심' 특집으로 이계인, 고두심, 브라이언, 차은우가 출연했다.

‘얼굴 천재’라는 별칭을 갖고 있는 아스트로의 멤버 차은우는 항상 웃고 있어야 하는 사인회 도중 얼굴 경련이 온 적이 있다고 이야기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자신이 환하게 웃는 것을 팬들이 좋아하기 때문에 웃는 표정을 계속하다 보니 경련이 왔는데 “요즘은 웃다가 느낌이 올 때 윙크를 하면 풀린다”라고 해법을 밝혔다.

윙크를 하다가 눈에 마비가 오면 어떻게 할 것이냐고 묻는 김구라에게 차은우는 “반대쪽 (눈으로) 하면 되죠”라고 말하며 윙크를 선보였다.

‘라디오스타’ 첫 출연인 차은우는 윙크뿐 아니라 축구 시범, 성대모사 등의 개인기를 선보이며 맹활약을 펼쳤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만찢남이 아니라 그냥 만화 그 자체의 비주얼”, “은우 목소리 너무 달달해”, “가만히 있어도 빛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