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리와 안아줘

‘이리와 안아줘’ ‘경찰대 절친’ 장기용-권혁수, 브로맨스 폭발 비하인드 공개

이리와 안아줘 홈페이지 2018-05-12 08:30
‘이리와 안아줘’ ‘경찰대 절친’ 장기용-권혁수, 브로맨스 폭발 비하인드 공개
장기용과 권혁수의 브로맨스가 돋보이는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오는 16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채도진(장기용 분)과 김종현(권혁수 분)은 경찰대 동기이면서 전교생 모두가 아는 소문난 절친 사이다. 특히 종현은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범의 아들이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니는 도진의 든든한 지원군 역할을 하며 곁을 지키는 속 깊은 인물이다.

학창시절 동고동락하는 도진과 종현의 모습이 그려질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극중 도진-종현처럼 브로케미가 만발한 장기용-권혁수의 촬영장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단정한 경찰 정복을 갖춰 입고 카메라를 향해 귀여운 미소를 날리는 장기용과 그를 보며 개구진 표정을 짓는 권혁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검도복을 입고 바닥에 누워 장기용의 팔을 베개 삼아 휴식을 취하고 있는 권혁수의 모습 등 친밀한 관계가 돋보이는 두 사람의 사진은 보는 이들까지 기분 좋게 만든다.

실제 촬영 현장에서 장기용과 권혁수가 ‘브로케미’를 보여주고 있는 만큼 두 사람이 그려낼 도진과 종현의 ‘절친케미’가 더욱 리얼할 것으로 기대되는 상황.

‘이리와 안아줘’ 측은 “장기용의 경찰 변신을 기대해주시는 시청자분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 얼마 남지 않은 첫 방송을 통해 그의 완벽한 변신을 확인하실 수 있을 것”이라면서 “오는 16일 ‘이리와 안아줘’가 첫 방송된다. 본방사수 꼭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장기용과 권혁수의 비하인드 스틸 공개에 네티즌들은 “경찰 정복 입은 거 멋있다”, “빨리 방송 보고 싶어요~”, “훈훈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후속으로 오는 16일 수요일 밤 첫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이매진아시아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