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비디오스타’ 임하룡X이홍렬, ‘귀곡산장’ 망태와 망구 재연... 20여 년 만 ‘기대감↑’

예능홈페이지 2018-05-01 13:41
‘비디오스타’ 임하룡X이홍렬, ‘귀곡산장’ 망태와 망구 재연... 20여 년 만 ‘기대감↑’
임하룡, 이홍렬이 전설의 개그 코너를 다시 선보인다.


‘비디오스타’에 개그계 레전드 4인 전유성, 임하룡, 이홍렬, 이성미가 찾아왔다. 개편 후 첫 방송을 맞은 ‘비스’를 찾은 그들은 ‘비스 장수 기원 특집! 네버스탑! 네버다이!’편을 통해 죽지 않은 개그감을 선보일 예정.

이날 ‘비디오스타’에서는 90년대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던 전설의 개그 코너들이 소개됐다. 특히 이홍렬은 ‘큰집 사람들’ 인형 옷을 입고 그때 그 시절 개그를 몸소 보여주는 것은 물론, 임하룡과 함께 웃음과 공포의 묘한 조화로 선풍적 인기를 끌던 ‘귀곡산장’도 재연했다. 현장에서 급작스러운 부탁에도 이홍렬이 흔쾌히 오케이를 외치며, 개인 휴대전화 속 ‘귀곡산장’ 주제가까지 건넸고, 임하룡과 이홍렬은 쑥스러워하면서도 끝까지 노래를 마치며 감동을 줬다는 게 제작진의 전언. 뿐만 아니라 이홍렬은 현재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는 ‘이홍렬 쇼’의 레전드 코너 ‘참참참 게임’까지 선보이며, 녹슬지 않은 실력으로 스튜디오의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이날 전유성은 자신이 발굴한 한채영에게 영상편지를 남기기도 했다. 그는 한채영을 발굴하게 된 사연을 이야기하며 “결혼식 할 때 내가 가보려고 했는데 청첩장을 안 주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MC 김숙은 한채영이 다른 프로그램을 통해 영상편지를 남겼다고 전달했고, 답장 영상편지를 부탁했다. 이에 전유성은 본인의 캐릭터를 오롯이 보여주는 답장을 남겨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이날 개그계 꼬꼬마 이성미가 ‘비스’ 공식 꼬꼬마 박나래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박나래 덕분에 ‘최단신 개그우먼’에서 벗어날 수 있었던 것. 하지만 키가 컸다는 박나래와 키가 줄고 있다는 이성미의 진술에 따라 정확한 판단을 위해 키 대결이 펼쳐졌다. 서로를 견제하며 까치발을 들던 두 사람은 신발까지 벗은 채 키 비교에 열중, 스튜디오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개그계 레전드 출연이 예고된 ‘비디오스타’에 네티즌들은 “게스트 무슨 일이야... 대박”, “‘참참참 게임’까지 한다니”, “너무 반가운 분들이다”, “오늘 완전 재미있겠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전유성, 임하룡, 이홍렬, 이성미가 함께 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2일(화)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MBC에브리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