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말예능

‘런닝맨’ 이다희, 넘치는 불꽃 열정...네버다희 등극에 ‘안방극장 웃음바다’

주말예능홈페이지 2018-04-16 12:14
‘런닝맨’ 이다희, 넘치는 불꽃 열정...네버다희 등극에 ‘안방극장 웃음바다’
배우 이다희의 불꽃 열정이 안방극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패밀리 패키지 프로젝트’의 ‘겟아웃 레이스’가 전파를 탔다. 이 가운데
이다희가 포기를 모르는 게임 열정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다희는 뭐든 열심히 했다. 갑작스럽게 시작된 이름표 뺏기게임에서도 물불가리지 않는 행보를 이어간 것. 하지만 연이은 다른 게임에서
심취한 나머지 제작진의 의도를 심도 있게 분석해 팀을 난관에 빠트렸다. 이에 스파이가 아니냐는 의심까지 받게 돼 웃음을 터트렸다.

이어 이다희가 상추쌈을 먹기 위해 열창을 선보였다. 유창한 가창력은 아니었지만 빅마마의 ‘체념’을 부르며 상대 팀원들의 마음에 들기 위
해 고군분투했다. 유재석의 부족하다는 말에 ‘밤의 여왕 아리아’까지 부르는 열정을 폭발시켰다.

그런가 하면, 이다희가 다시 한 번 하드캐리했다. 깡통 차기 게임에서 마지막 10초를 남기고, 상대편 깡통을 차버려 1승을 안겼다. 특히 이
다희는 이를 위해 싱크대 밑에 숨는 치밀한 행동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렇듯 맡은 바 역할이 주어지면 그 누구보다 최선을 다하는 열정적인 이다희의 활약에 주말 안방극장은 웃음으로 가득 찼다.

한편 이다희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하는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iMBC 이예은 | 사진제공 S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