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무한도전

‘무한도전’ 13년 돌아본 박명수, “봅슬레이가 최고의 기억!”

무한도전홈페이지 2018-04-14 20:19
‘무한도전’ 13년 돌아본 박명수, “봅슬레이가 최고의 기억!”


박명수가 봅슬레이 특집을 가장 기억에 남는 스포츠 특집으로 꼽았다.


4
14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무한도전 13년의 토요일’ 2부가 펼쳐졌다.


박명수는
어떻게 되든 탔고 완주해서 기억에 남는다라며 봅슬레이 특집을 최고의 기억으로 꼽았다. 김태호PD그때 하하가 빠지면서 현장에서의 빠른 호흡보다는 천천히 가면서 무한도전만의 색깔을 찾아가는 시기라며 기억을 더듬었다.


양세형도
봅슬레이 특집을 가리켜 “‘무한도전이 왜 무한도전인지 보여준 특집이라고 거들었다. 유재석은 당시 선수들이 이번 동계올림픽 때 코칭스태프로 나오는데 마음이...저도 동계인의 한 사람으로서 뿌듯했다라며 당시를 떠올렸다.


시청자들은
이 특집 끝나고 다시 방송할 것 같다라며 무한도전의 종영을 아쉬워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은 지난 331일 최종회를 방송했다. ‘무한도전의 후속으로는 최행호 PD뮤직큐(가제)’가 이달 말 방송될 예정이다





iMBC 김민정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