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부잣집 아들

'부잣집 아들' 김민규, 애교 막둥이 명하! 미소 유발 현장 포착!

부잣집 아들홈페이지 2018-03-29 09:50
'부잣집 아들' 김민규, 애교 막둥이 명하! 미소 유발 현장 포착!
안방극장의 힐링타임을 책임지고 있는 MBC UHD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극본 김정수, 제작 이관희프로덕션)의 막둥이 김민규가 캠퍼스 훈남 등극을 예고했다.


지난 25일(일) ‘부잣집 아들’ 첫 방송에서는 김주현(김영하 역)의 남동생 역을 맡은 김민규(김명하 역)가 유학중 엄마 윤유선(박현숙 역)과의 다정다감한 영상통화로 깜짝 등장했다. 살가운 말투와 애교는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봉인 해제, 짧지만 여심을 자극하기에 더할 나위 없는 훈훈함을 선보였다.

이런 그가 이번 주 방송에서는 중국 유학을 마치고 학교 복학을 앞두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학과 사무실에 등장한 훈훈한 복학생 김민규의 모습이 포착됐다. 블루 톤의 재킷과 스트라이프 티셔츠, 여기에 포인트를 준 백팩 패션은 대학생 명하의 풋풋함과 따뜻한 이미지를 전달한다.

또한 심쿵을 유발하는 훈남 미소는 때 묻지 않은 순수한 명하의 성격을 그대로 드러내고 있다. 당황한 듯 토끼눈을 뜬 모습에선 멍뭉미 매력까지 추가, 보호본능을 일으키고 있어 캠퍼스 훈남의 탄생을 예감케 하고 있는 것.

더불어 이 날 방송에서 김민규는 복학하자마자 교수님으로부터 특별한 미션을 받게 된다고. 집안의 보배와도 같은 막둥이 김민규가 이 미션으로 인해 어떤 변화를 맞이하게 될지 ‘부잣집 아들’의 좌충우돌 삼남매 중 바른 사나이인 막내 김민규의 이야기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MBC UHD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은 거액의 빚을 유산으로 상속받은 후 아버지의 명예를 위해 빚 갚기에 고군분투하는 부잣집 아들 이광재(김지훈 분)와 곁에서 적극적으로 그를 응원하는 씩씩한 여자 김영하(김주현 분)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일요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된다.

iMBC 김재연 | 사진제공: 이관희프로덕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