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수목드라마

‘스위치’ “고품격 惡의 향연” 정웅인, 역대급 악역으로 컴백(Ft. 해머 파괴샷)

수목드라마홈페이지 2018-03-25 11:39
‘스위치’ “고품격 惡의 향연” 정웅인, 역대급 악역으로 컴백(Ft. 해머 파괴샷)
SBS ‘스위치-세상을 바꿔라’ 정웅인이 살얼음판 ‘해머 파괴샷’으로 소름 돋는 긴장감을 선사할 전망이다.


정웅인은 오는 3월 28일 첫 방송 될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극본 백운철, 김류현/ 연출 남태진/ 제작 씨제스 프로덕션/ 이하 스위치)에서 겉과 속이 판이하게 다른 미술계 큰손 필갤러리 대표 금태웅 역을 맡아 열연을 예고하고 있다. 금태웅은 탁월한 안목과 해박한 지식, 세련된 교양을 겸비하고 있어 보이지만, 뒤에서는 막대한 검은 돈을 거둬들이고 살인도 서슴지 않고 저지르는 인물.

공개된 사진 속 정웅인은 캄캄한 지하실에서 작업용 고글을 쓴 채 해머를 들고 무언가를 때려 부수려는 포즈를 취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는 극중 금태웅이 기뻐하는 표정을 지어보인 후 가죽 장갑을 끼더니 해머를 건네받는 장면. 작업용 고글 너머로 섬뜩하게 빛나는 눈빛과 조소가 섞인 비열한 미소를 짓는 금태웅의 모습이 살벌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이와 관련 금태웅이 고글에 해머까지 준비하면서 부수려고 한 물건은 어떤 것인지, 앞으로 금태웅이 벌일 극악무도한 악행이 벌써부터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정웅인의 ‘악의 카리스마’를 엿볼 수 있는 ‘해머 파괴 샷’은 지난 10일 인천 서구에서 촬영됐다. 촬영이 시작되기 전까지 정웅인은 선한 미소를 띤 채 김실장 역의 송원석을 비롯 스태프들과 유쾌한 농담을 주고받았던 상태. 하지만 정웅인은 이내 극악무도한 금태웅에 완벽 빙의, 촬영장을 순식간에 살 떨리는 긴장감으로 몰아넣었다. 욕망에 일렁이는 눈빛은 물론이고 지켜보는 이들을 살 떨리게 만드는 미소까지 만면에 드리운 채 위협적인 카리스마 자태를 선보였던 것.


더욱이 바로 전 장면에서 정웅인은 갤러리 대표로서 품위 있는 말투와 제스처를 연기했던 터라, 소름 돋을 만큼 잔인한 모습으로 순식간에 돌변하는 모습은 그가 연기의 지존임을 명백하게 확인시켰다. 스태프들은 금태웅의 이중성을 오롯이 녹여낸 거침없는 정웅인의 열연에 말을 잃은 채 빠져들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측은 “금태웅은 ‘스위치’ 갈등의 중심축이자, 이중적인 성격을 지닌 인물이라는 점에서 표현하기가 정말 까다로운 캐릭터다. 이로 인해 금태웅 역에 정웅인은 두말이 필요 없는, 최고의 캐스팅이라고 자부한다”라며 “정웅인의 탄탄한 연기력이 ‘스위치’ 금태웅 역으로 빛을 발하며 드라마의 완성도를 한껏 높일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악역으로 돌아온 정웅인에 네티즌들은 “민준국을 넘어설 것 같다”, “사진만으로도 무서워”, “품위 지키다가 돌변하다니... 반전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는 진짜와 가짜의 콜라보! 사기꾼에서 검사로 얼떨결에 롤러코스터한 사도찬이 법꾸라지들을 화끈하게 잡아들이는 통쾌한 사기 활극으로 백운철 -김류현 작가가 ‘미녀공심이’, ‘귓속말’ 공동연출, ‘비정규직 아이돌’을 연출한 남태진 감독과 처음으로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는 3월 28일 첫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씨제스 프로덕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