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부잣집 아들

[첫터뷰] '부잣집 아들' 이규한, "나는 MBC의 아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

부잣집 아들홈페이지 2018-03-22 16:52
[첫터뷰] '부잣집 아들' 이규한, "나는 MBC의 아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

MBC 새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 포스터 촬영 현장에서 이규한의 첫 번째 인터뷰가 진행됐다. 극중 이규한은 프랜차이즈 가미의 실무를 담당하고 있는 남태일 역할을 맡았다. 이광재(김지훈)의 아버지인 이계동(강남길)에게 특별한 신임을 얻고 있는 인물이다.

이에 대해 이규한은 "굉장한 워커홀릭이고, 우직하게 일을 성실히 하는 성실남이다. 극중에 영하를 짝사랑하면서 그녀와 사랑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키다리 아저씨 같은 역할이기도 하다."라고 소개했다. 남태일을 한 마디로 설명하자면 '사연남'. 이규한은 스포일러의 우려가 있기 때문에 많은 부분을 설명할 수는 없지만 "보면서 하나하나씩 알아가는 재미가 쏠쏠할 것 같다."며 여운을 남겼다.


현재 가장 신경을 쓰고 있는 부분은 발성과 발음. 이규한은 "전작들에서 까불고 오버스러운 역할을 많이 했다면 이번에는 표현을 줄이고 자제해야하는 역할이다. 시청자 분들께 제대로 전달해드리기 위해서 발음하고 발성에 굉장히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고 말하며 변화를 예고했다.

끝으로 이규한은 "98년도에 MBC에서 데뷔를 한 MBC의 아들이다. 2018년 최고의 기대작 '부잣집 아들'로 다시 MBC에 입성하게 됐다. 남태일 역을 많은 사랑과 애정으로 유심히 봐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유쾌한 인사를 전했다.

한편, MBC ‘부잣집 아들’은 거액의 빚을 유산으로 상속받은 후 아버지의 명예를 위해 빚 갚기에 고군분투하는 부잣집 아들 이광재(김지훈)와 곁에서 적극적으로 그를 응원하는 씩씩한 여자 김영하(김주현)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오는 25일(일) 첫 방송된다.




iMBC 김은별 | 영상 함은소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