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이승훈, 애처가의 은퇴 후 꿈은 주부! "아내가 쉬는 모습 보는게 좋아요"

라디오스타홈페이지 2018-03-13 08:57
'라디오스타' 이승훈, 애처가의 은퇴 후 꿈은 주부! "아내가 쉬는 모습 보는게 좋아요"
대한민국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승훈 선수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베이징올림픽 도전 여부를 자신의 입으로 직접 밝힌다.


과거 인터뷰에서 평창올림픽에서의 ‘은퇴’를 예고한 바 있는 이승훈이 어떤 얘기를 꺼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그를 비롯한 빙상의 신들이 한자리에 모여 자랑스러운 메달을 앞에 두고 금은동메달 파티를 하며 그들의 피땀눈물이 담긴 에피소드와 비하인드를 대 방출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14일 수요일 밤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대한민국 국가대표이자 평창동계올림픽의 영웅들 이상화-곽윤기-이승훈-임효준 선수가 출연, '빙탄소년소녀단'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승훈을 비롯해 국가대표이자 평창의 영웅들이 모인 만큼 이날은 자랑스러운 메달들이 한 데 모여 전에 본 적 없는 진풍경을 만들어냈다. 소치-밴쿠버-평창까지 올림픽에 3연속 출전해 두 개의 금메달과 한 개의 은메달을 딴 이상화의 메달이 공개된 것을 시작으로, 곽윤기의 밴쿠버올림픽 은메달, 그리고 이승훈과 임효준의 평창올림픽 금-은-동메달까지 줄줄이 공개되면서 경건하고 경이로운 장면을 만들어 낸 것.

평생 한 번 볼까 말까 한 메달 밭에 MC들의 눈이 휘둥그레졌고 “금메달의 무게감이 있네요”라며 놀라워했는데, 차태현은 기회를 놓칠 수 없다며 선수들의 양해를 구하고 천진난만하게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그는 메달을 깨무는 듯한 퍼포먼스까지 완벽하게 해 내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

그중 수많은 메달을 획득한 이승훈은 메달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는데, 정강이 수술 후 10일 만에 출전해 금메달을 땄던 과거 아시안게임 얘기를 비롯해 메달에 대한 에피소드들로 귀를 쫑긋하게 하기도.

특히 이승훈은 이번 평창올림픽에서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추월 은메달, 매스스타트 금메달을 목에 걸며 빙상 종목에서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였다. 그는 자신의 메달은 단순히 개인의 영광이 아닌 국민들의 응원으로 이뤄냈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여 당시 국민들에게 많은 지지와 성원을 받았다.

이렇듯 대한민국 선수로서 피땀눈물이 담긴 노력으로 최고의 결과를 만들어낸 이승훈은 ‘라디오스타’를 통해 향후 계획을 밝힌다. 그는 과거 인터뷰에서 평창올림픽에서 무조건 은퇴를 하겠다는 얘기를 한 것과 관련해 솔직한 마음을 공개하면서, 4년 뒤 열리는 베이징올림픽 도전 여부를 밝힌다.

이와 함께 신혼인 이승훈은 “아내가 쉬는 모습을 보는 게 좋아요”라며 은퇴 후 꿈이 주부라고 밝히는 등 애처가의 면모로 모두를 놀라게 할 예정. 과연 이승훈은 베이징올림픽과 관련해 어떤 얘기를 꺼낼지,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국가대표 메달리스트들의 금은동메달 파티 현장은 오는 14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iMBC 이예은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