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우리가 남이가’ 전현무, “한혜진 보조개에 빠지고 싶다”

예능홈페이지 2018-03-12 14:25
‘우리가 남이가’ 전현무, “한혜진 보조개에 빠지고 싶다”
“나는 보조개 마니아”


오늘(12일) 저녁 8시 10분 방송하는 tvN '우리가 남이가'에서 전현무가 한혜진의 매력을 직접 밝힌다.

tvN '우리가 남이가'는 '우리가 남이가'는 매회 게스트가 그동안 소통하고 싶었던 상대방에게 도시락을 전달함으로써 마음을 전하는 본격 소통 장려 프로그램이다. 게스트는 자신의 마음을 가장 잘 나타낼 수 있는 도시락을 손수 준비하고, 도시락을 받아 본 상대방은 그 안에 담긴 게스트의 속마음을 엿보며 서로를 향해 한 걸음 가까워지는 것. 지난 방송에서는 안민석 의원이 유시민 작가에게 주기 위한 도시락을 정성껏 만드는 과정이 그려졌다.

오늘 방송에서는 안민석 의원으로부터 도시락을 받은 유시민 작가의 이야기가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는 둘 사이에서 있었던 일을 안민석 의원과 다르게 기억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내는 것. 이어 유시민 작가는 당시 안민석 의원의 부탁을 거절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진솔하게 밝혀 훈훈함을 선사한다.

특히 박명수는 전현무에게 한혜진의 가장 큰 매력이 무엇인지 물었고 전현무는 망설임 없이 보조개를 꼽았다. 그는 "한혜진 보조개에 풍덩 빠지고 싶다"며 "나는 보조개 마니아"라고 대답해 스튜디오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오늘 방송에서는 전해철 의원이 소통 부엌을 방문해 소통 도시락 만들기에 나선다. 전해철 의원이 준비한 음식은 무엇일지, 그리고 그의 도시락을 받을 특별한 인물이 누구일지는 오늘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맞아. 보조개 매력적이야”, “아니 안민석 의원이랑 유시민 작가는 왜 다르게 기억해 ㅋㅋㅋ”, “박명수 짓궂어”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본격 소통 장려 프로그램 tvN '우리가 남이가'는 매주 월요일 저녁 8시 10분에 방송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