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자기애 뿜뿜' 빅스 엔, 유일무이 캐릭터 탄생 #교회오빠_차학연 #섹시男_엔

라디오스타홈페이지 2018-03-08 02:25
‘라디오스타’ '자기애 뿜뿜' 빅스 엔, 유일무이 캐릭터 탄생 #교회오빠_차학연 #섹시男_엔

빅스 엔이 남다른 자기애를 드러냈다.


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샘N샘즈‘ 특집으로 샘 해밍턴, 빅스 엔, 샘 킴, 샘 오취리가 출연했다.

차태현은 엔이 사전 인터뷰 때 “저는 샘들을 잘 모르지만 샘들은 저를 알지 않을까요”라고 했다고 밝혔고 이에 엔은 “아아...이렇게 되는구나”라며 당황했다.

차학연과 엔이라는 이름 두 개를 사용하고 있는데 두 개의 이름이 합쳐졌을 때 유명하다고 하는 엔에게 김국진은 차학연과 엔의 이미지는 어떻게 다른지 물었다. 이에 엔은 “차학연은 부드럽고 교회오빠 같고, 엔은 섹시한 이미지”라고 답했다.

이날 엔은 “멤버 중 제가 제일 재미있다”라는 말을 시작으로 멤버 켄과 작업한 윤종신에게도 “월간 윤종신도 저랑 더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에 “유머 감각이 제일 뛰어나다고 하니까 지켜보는 걸로”라고 하는 김구라에게 엔은 셀프 홍보 요정답게 “예능에서 말을 조리 있게 하는 스타일이다”라고 하며 단어 선택 또한 잘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샘 오취리는 “말을 되게 맛있게 하네요”라고 하며 엔을 칭찬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자기 PR 멋있다”, “자기자랑 캐릭터 신박하다”, “엔 이런 캐릭턴지 처음 알았다ㅋㅋㅋ재밌네”, “말 되게 조리 있게 잘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