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화보

정해인, 셔츠 모델 발탁! ‘트렌디한 대세男’ 등극

화보홈페이지 2018-02-22 11:41
정해인, 셔츠 모델 발탁! ‘트렌디한 대세男’ 등극
배우 정해인이 셔츠 모델로 나선다.


정해인은 뉴욕 감성 영 컨템포러리 브랜드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의 새 모델로 선정됐다. 이번 광고 화보를 통해 첫발을 내디딘 정해인은 훈훈한 눈빛과 출구 없는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정해인은 부드러우면서도 시크한 면모까지 다채로운 모습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또한 모던한 그레이 컬러와 화사한 핑크 컬러의 셔츠로 워너비 남친룩을 소화해 여심을 저격했다.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 관계자는 “트렌디하면서도 단정한 이미지가 브랜드 특유의 감성을 더욱 부각시킬 것으로 기대한다. 시크한 감성부터 훈훈한 스타일까지 정해인 특유의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기에 모델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한편 정해인은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스타덤에 올랐다. 그는 국내외에서 화제성과 스타성으로 드라마 영화계는 물론 광고계에서 역시 주목받고 있다.

또한 정해인은 JTBC 새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누나’에서 남자 주인공 서준희 역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서준희는 컴퓨터 게임회사 기획 겸 캐릭터 디자이너로 ‘윤진아’(손예진 분)를 다시 만나면서 모든 게 달라지는 인물로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iMBC 김혜영 | 사진 질 바이 질스튜어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