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일일드라마

최명길-박하나-왕빛나-한상진-이은형, “새해에는 ‘인형의 집’과 함께~!”

일일드라마홈페이지 2018-02-15 09:26
최명길-박하나-왕빛나-한상진-이은형, “새해에는 ‘인형의 집’과 함께~!”
‘인형의 집’의 최명길-박하나-왕빛나-이은형-한상진이 민족의 대 명절 설날을 맞이해 5인 5색 센스 넘치는 새해인사를 건넸다. 26일 첫 방송을 앞두고 본방 사수 독려까지 하며 ‘홍보요정’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26일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저녁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연출 김상휘 / 극본 김예나, 이정대 / 제작 숨은그림미디어) 측은 15일 최명길-박하나-왕빛나-이은형-한상진 배우들의 각각의 매력이 담긴 설 인사 메시지를 공개했다.

‘인형의 집’은 재벌가 집사로 이중생활을 하는 금영숙(최명길 분)의 애끓은 모정으로 뒤틀어진 두 여자의 사랑과 우정, 배신을 담은 드라마다. 가족과 자신의 꿈을 위해 돌진하는 명품 캔디 퍼스널 쇼퍼 홍세연(박하나 분)이 표독함만 남은 쇼핑중독 재벌3세 은경혜(왕빛나 분)와의 악연 속에서 복수를 감행하며 진실을 찾는 이야기다.

다섯 명의 배우들은 불철주야 바쁘게 촬영을 하고 있는 와중에도 ‘인형의 집’을 기다리고 있는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손글씨로 마음을 전했다.

우선 주인공 홍세연의 인자한 엄마이자 재벌가 총괄 집사 금영숙으로 연기를 펼칠 최명길은 밝은 미소와 함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월26일 ‘인형의 집’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라며 인사말을 전했다.

힘든 상황에서도 밝고 당찬 홍세연으로 열연을 펼칠 박하나는 ‘인형의 집’ 대본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며 새해 인사를 적어 마음을 보냈다. 박하나는 새해인사와 함께 2월 26일 첫방을 알리는 동시에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는 애교 섞인 메시지도 잊지 않았다.


히스테릭한 악녀 은경혜로 분한 왕빛나는 극중 캐릭터와는 다른 밝고 귀여운 미소로 새해인사를 전했다. 친필사인과 함께 “즐거운 설, 행복한 명절, 행복 넘치는 2018년 되세요”라고 시청자들에게 인사를 한 왕빛나는 박하나와 같이 ‘인형의 집’ 첫 방송 날짜와 시간까지 공지하는 센스 또한 보였다.

이은형은 극중 카리스마 비서 실장인 이재준에서 푹 빠져 있는 듯 젠틀한 미소를 지으며 “2018 무술년에는 저희 ‘인형의 집’을 ‘본방사수’ 하시며 행복 가득하고 즐거운 한 해 되시길!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은경혜의 남편 장명환으로 분한 한상진은 “행복한 설 연휴 보내세요~ 2월26일 첫!방! ‘인형의 집’ 많은 시청 바랍니다~한상진”이라고 적힌 종이를 들고 극중 인물과는 180도 다른 코믹하고 익살스러운 표정으로 인사를 건넸다.

‘인형의 집’ 측은 “민족 대 명절 설을 맞아 모두가 가족과 함께 행복하고 기쁜 명절이 되셨으면 좋겠다”면서 “다섯 명의 배우들을 비롯해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좋은 드라마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인형의 집’은 ‘내 남자의 비밀’ 후속으로 오는 26일 오후 7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iMBC 김혜영 | 사진 숨은그림미디어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