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관장님 허락받은 성훈, 고기 15팩 4시간 동안 ‘논스톱 흡입’

나 혼자 산다홈페이지 2018-01-18 08:42
<나 혼자 산다> 관장님 허락받은 성훈, 고기 15팩 4시간 동안 ‘논스톱 흡입’
<나 혼자 산다> 성훈이 고삐가 풀린 채로 ‘고기 블랙홀’을 발동시켰다. 그는 고기 15팩을 강민혁-호랑이 관장님-트레이너와 함께 4시간 동안 쉬지 않고 흡입했고, 한층 업그레이드된 먹성을 과시하는 모습에 강민혁 혀를 내둘렀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모은다.


오는 19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전진수 / 연출 황지영 임찬) 229회에서는 성훈이 강민혁-호랑이 관장님-트레이너와 먹방만을 위해 떠난 캠핑이 공개된다.

우선 깔끔한 외모로 한국을 넘어 일본 어머니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던 성훈이 수염을 덥수룩하게 기르고 영락없는 아저씨 비주얼로 변신한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한다. 이는 그가 2년 만에 얻은 열흘간의 휴식에 외모를 방치(?)해 생긴 결과라고.

공개된 사진 속 성훈은 그 어느 때보다 행복한 표정으로 큼지막한 고기와 소시지, 라면을 쉴 새 없이 먹고 있다. 그는 체육관 식구들과 함께 소고기, 돼지고기를 가리지 않고 부위별로 다양한 고기 15팩을 시작으로 소시지와 라면까지 섭렵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성훈은 새빨간 고기를 보고 “익었다!”를 외치며 먹으려고 달려들었고, 급한 마음에 고기를 맨손으로 뒤집는 등 넘치는 식욕을 참지 못했다. 이후 그는 “고기를 먹는 순간.. 이런 게 행복이구나~”라며 감격스러웠던 순간을 회상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그동안 호랑이 관장님의 혹독한 트레이닝 아래 마음 놓고 음식을 먹지 못했던 성훈. 관장님의 허락과 함께 봉인이 풀린 그의 어마무시한 식욕과 블랙홀처럼 고기를 빨아들이는 그의 논스톱 먹방은 오는 19일 밤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