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정오의 희망곡> 블락비 박경 "최근에 한 바보짓은 비트코인 투자"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홈페이지 2018-01-17 18:04
<정오의 희망곡> 블락비 박경 "최근에 한 바보짓은 비트코인 투자"
17일(수)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아이돌 그룹 블락비가 출연하였다.


이날 블락비 멤버들은 <정오의 희망곡> 출연은 처음이라고 밝히며 TV프로그램인 <발칙한 동거>에서 피오와 함께 동거생활을 했던 김신영과 프로그램에 대한 비하인드를 밝혔다. 피오는 "방송에서는 그렇게 서로 친하게 연락하자고 하더니만 막상 만나자고 전화하면 내일 전화하라고 하고, 내일되서 전화하면 전화를 안받더라. 신영 누나가 약간 연예인 병이 있나보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신영은 근거없는 소문이었다며 일축하였다.


지코는 박원순 서울시장과 인터뷰도 하고 랩을 알려드렸다고 근황을 밝히며 어떤 랩을 알려드렸냐는 질문에 "겉 모양새만 알려드렸다"고 수줍게 답변하였다.

아이돌 최초로 [월간낚시]의 표지 모델이 되었다는 재효는 낚시 관련 프로그램에서 섭외가 많이 들어오고 있냐는 질문에 "잘 모르겠다"고 답변했다. 이어 최근 회 뜨는 법도 배우고 매운탕 끓이는 법도 배웠다고 이야기 했다. <도시어부>나 <정글의 법칙>에 출연하고 싶은 욕심이 많다며 멤버들이 입을 모아 섭외를 희망했다.

박경은 최근에 한 바보짓이 무엇이라는 질문에 대해 "여유돈이 생겨서 비트코인에 조금 넣어봤는데 최근에 한 가장 바보같은 짓이었다"라고 답변했다. 피오는 옆에서 "아주 작살이 났죠"라고 거들었고 박경은 "교훈을 얻었습니다"라며 상황을 정리했다.

한편,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는 매일 낮 12시에 방송된다.

iMBC 김경희 | 영상 박지연 | 화면캡쳐 보이는라디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