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발칙한 동거 - 빈방 있음

<발칙한 동거> "나 여기서 살고 싶다" 최정원, 김승수 '심쿵'하게 만든 소원?

발칙한 동거 - 빈방 있음홈페이지 2018-01-12 23:37
<발칙한 동거> "나 여기서 살고 싶다" 최정원, 김승수 '심쿵'하게 만든 소원?

최정원이 김승수를 '심쿵'하게 만들었다.

12일(금) 방송된 MBC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에서는 최정원이 김승수를 심쿵하게 만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정원은 놀이공원에서 김승수에게 약속했던 소원 한 가지를 들어주기로 했다. 김승수는 최정원에 "오빠 나 여기서 계속 살게라고 진심을 담아서, 마음을 움직일 수 있게끔 말해봐라"는 알 수 없는 소원을 요구했다.

최정원은 당황스러워하며 "감정을 잡을 수 있게 해달라"고 부탁했다. 베테랑 연기자답게 최정원은 잠시 시간을 갖곤 "오빠, 이런 말 해도 될 지 모르겠는데 나 여기서 살고싶다"고 김승수에 말했다.

김승수는 설레는 얼굴로 "여기서? 나랑?"이라고 물었고 이에 최정원은 "아니, 오빤 없어도 돼"라고 답해 폭소를 일으켰다.

후에 김승수는 이러한 요구를 한 이유에 "지금까지 자신과 같이 살고싶다는 이야기를 한 번도 들은 적이 없다. 그런 이야기를 실제로 들어보면 어떤 기분일까 싶었다"고 밝혔다.

한편, 개성만점 스타들의 리얼 동거 라이프를 통해 유쾌한 웃음과 훈훈한 감동을 선사해줄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45분에 방송된다.



iMBC 최고은 | 화면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