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외화

[B하인드] <메이즈 러너> 딜런 오브라이언의 파이팅은?!

외화홈페이지 2018-01-11 12:07
[B하인드] <메이즈 러너> 딜런 오브라이언의 파이팅은?!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 내한 기자간담회가 1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진행됐다.


이번이 첫 내한인 배우 딜런 오브라이언을 포함해 한국 두번째 방문인 이기홍, 토마스 생스터가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기자간담회 내내 장난기 넘치는 눈빛이 인상적이었던 딜런 오브라이언, 포토타임에서도 숨길 수 없는 장난기를 내보였다. 파이팅 포즈 요청에 두 주먹을 꼭 쥐어 보였던 그. 그의 '파이팅'은 정말 싸우자는걸까!?



포토타임의 대미! 단체 포토타임
함께 나란히 선 세 배우



그들에게 MC의 요청이 들어오는데..
"파이팅 포즈를 해주세요~"
파이팅이 그 파이팅인가?! 세 사람 머리를 맞대더니..



딜런 오브라이언 "난 파이팅!" 두 주먹을 불끈~



나머지 두 배우의 눈치를 살피더니..


'이게 아닌가봐..?'
그저 웃는 두 사람을 바라봅니다



결국, 파이팅을 포기하고.. 엄지 손가락을 '착~'
역시 최고가 제일 좋죠?



하지만 포기 못 해!
그의 포기 하지 않는 집념으로 마지막은 꿋꿋하게 두 주먹 불끈~

엄지 포즈를 취하고 있던 두 사람은 그런 그를 발견하고 그저 웃습니다.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미스터리한 조직 '위키드'에 잡힌 민호(이기홍)를 구하기 위해 토마스(딜런 오브라이언)와 러너들이 사투를 벌이는 내용의 SF 액션 스릴러 영화. 오는 17일 개봉.



iMBC 이미화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