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국영화

<1급기밀> 유선, 정일우가 노개런티로 출연한 이유는?

한국영화홈페이지 2018-01-09 10:08
<1급기밀> 유선, 정일우가 노개런티로 출연한 이유는?
1월 24일 개봉하는 고(故) 홍기선 감독의 유작 <1급기밀>에 특별 출연한 배우 유선과 정일우가 노개런티로 참여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다. [제작: 미인픽쳐스|제공/배급: 리틀빅픽처스|감독: 홍기선|출연: 김상경, 김옥빈|개봉: 2018년 1월 24일]


<1급기밀>은 국가라는 이름으로 봉인된 내부자들의 은밀한 거래를 폭로하는 범죄실화극이다. 1997년 국방부 조달본부 외자부 군무원의 전투기 부품 납품 비리 폭로와 2002년 공군의 차세대 전투기 외압설 폭로, 2009년 MBC 〈PD수첩〉에서 방영된 해군장교의 방산비리 폭로 등 실제 사건들을 모티브로 한국영화 최초로 방산비리를 전면적으로 다룬 영화이다. 의미적으로 뜻 깊은 영화이면서 지난 해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상영 당시 10점 만점에 9.5점이라는 높은 평점을 받고, 서울에서의 모니터 시사회에서도 역시 찬사를 받으며 올해 가장 주목해야 할 영화로 급부상했다.


배우 김상경과 김옥빈, 최귀화, 최무성, 김병철 등 연기력에 있어 신뢰도 1급의 배우들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특별 출연한 유선과 정일우 등 말 그대로 특별한 배우들이 합류해 더욱 관심을 받고 있다. 배우 유선은 차세대 전투기 사업자로 선정된 에어스타의 로비스트 ‘캐서린’ 역으로 분해 국방부와 모종의 계약을 맺고 차세대 전투기 부품비리를 일으킨다. 믿고 보는 배우라는 호평처럼 지금껏 본 적 없는 파격적인 모습으로 더욱 폭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줄 것이다. 감독과 배우들에 대한 신뢰와 영화적인 의미를 기반으로 노개런티로 출연하게 되었다.

한편 배우 정일우는 공군 파일럿 대위 ‘강영우’로 출연한다. 전투기 부품 공급에 의문을 품고 대익에게 도움을 요청하게 되는 캐릭터로 강렬한 존재감을 선보인다. 특히 작품의 의의와 감독에 대한 신뢰로 역시 노개런티로 참여했다. 영화 <조용한 세상>에서 배우 김상경의 고등학생 시절로 등장한 인연에 이어, 이번에 김상경과 처음으로 연기 호흡을 맞췄다.

이들 배우들 외에도 홍기선 감독의 <이태원 살인사건>에 출연한 인연을 계기로 배우 배우 신승환은 군법무관 ‘정인국’ 역으로, 역시 홍기선 감독의 <이태원 살인사건>, <선택>에 출연한 배우 김중기가 천장군의 동료이자 인사참모부장 ‘강장군’ 역으로 <1급기밀>에도 참여하게 되었다.

특히 <1급기밀>이 모니터 시사를 통해 공개된 후 관객들의 열광적인 반응으로 흥행 청신호를 밝히고 있다. 관객들은 “내가 모르는 사실이 이렇게나 많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이러한 비리를 폭로할 수 있는 사람들이 많이 생겨났으면 좋겠다”, “막연했던 사건이 가까이 와 닿는 느낌이었다”, “과연 내가 이 영화를 안 보았으면 이런 걸 알았을까. 그들의 용기에 박수를 보낸다” 등의 진심 어린 반응을 내놓았다. 또한 “지루하지 않고 짜임새 있게 잘 만들었다. BEST!”,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영화”, “정의를 위해 용감히 싸우는 박대익 중령! 멋지다”, “가슴이 톡 튀어서 뻥 뚫렸다” 등 영화적 재미에도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통쾌한 한방이 있는 영화’로 불리며 사회적인 관심을 이끌고 있어 현재 흥행 중인 영화 <1987>을 잇는 2018년 첫 번째 문제적 필견작이 탄생할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아직 끝나지 않은 전쟁이자 충격적인 실화를 통해 흥미진진한 전개와 현실적인 메시지를 전할 <1급기밀>은 2018년 1월 24일 개봉한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리틀빅픽처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