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국영화

김주혁 유작 <흥부> 2월 설 개봉 확정!

한국영화홈페이지 2018-01-03 10:20
김주혁 유작 <흥부> 2월 설 개봉 확정!
2018년 새해 극장가를 사로잡을 영화 <흥부>가 오는 2월 설 개봉을 확정하며 참신한 발상의 새로운 사극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했다. [제공: (주)대명문화공장, 롯데엔터테인먼트 | 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 제작: ㈜영화사궁, ㈜발렌타인필름 | 감독: 조근현 | 출연: 정우, 김주혁, 정진영, 정해인, 김원해, 정상훈 | 특별출연: 천우희 | 우정출연: 진구 | 개봉: 2018년 2월 예정]


정우, 김주혁, 정진영, 정해인 등 충무로 연기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흥부>가 오는 2월 설 개봉을 확정 짓고 색다른 스토리를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영화 <흥부>는 붓 하나로 조선 팔도를 들썩이게 만든 천재작가 ‘흥부’가 남보다 못한 두 형제로부터 영감을 받아 세상을 뒤흔들 소설 ‘흥부전’을 집필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사극 드라마.

영화 <흥부>는 우리 모두가 알고 있는 고전소설 ‘흥부전’을 새로운 관점과 설정으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풍자와 해학, 권선징악의 스토리로 시대를 넘어 현재까지 전승되고 있는 ‘흥부전’은 아직 작가에 대해 알려진 바가 없다. 영화 <흥부>는 바로 이 작자 미상의 소설 ‘흥부전’을 쓴 작가가 ‘흥부’라는 설정을 보여준다. 조선 최고의 천재작가 ‘흥부’(정우)가 전혀 다른 두 형제 ‘조혁’(김주혁)과 ‘조항리’(정진영)를 통해 영감을 얻어 탄생시키는 작품이 바로 ‘흥부전’이라는 것. 그간 스크린에서는 <장화, 홍련>, <전우치>, <방자전>, <마담 뺑덕> 등 고전소설을 영화로 새롭게 그려낸 작품들이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이는 기존에 알고 있던 스토리가 아닌 새로운 관점과 해석으로 영화적 상상력을 극대화했기 때문이다. 영화 <흥부> 역시 누구나 알고 있는 ‘흥부전’이지만 누구도 모르는 ‘흥부전’의 작가와 그 이야기의 진짜 주인공을 밝힌다는 참신한 스토리로 색다른 재미를 예고한다.

여기에 <흥부>는 조선 후기 사회상을 담은 스토리 안에 허구를 가미해 흥미를 더한다. 어릴 적 홍경래의 난으로 형과 헤어진 ‘흥부’, 과도한 세도정치로 힘을 잃은 왕 ‘헌종’, 그로 인해 날로 피폐해졌던 백성들의 삶 등 역사적 인물과 사실에 가상의 캐릭터들이 결합한 <흥부>는 보다 풍성하고 흥미로운 이야기를 선보인다. 조선의 10대 왕 연산군을 내면의 아픔과 고독을 가진 인물로 재해석하고 광대 공길을 극으로 끌어들인 <왕의 남자>, 계유정난을 배경으로 얼굴을 통해 앞날을 보는 관상가라는 캐릭터를 만들어낸 <관상> 등과 같은 대표적 팩션 사극 작품들에 이어 2018년 <흥부>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사극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색다른 설정과 믿고 보는 배우들의 만남으로 2018년 새해 관객들의 마음을 움직일 영화 <흥부>는 2월 설 개봉 예정이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