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투깝스

<투깝스> 김영웅, 조정석과의 ‘특급 케미’ 눈길··· 능청 연기로 재미↑

투깝스홈페이지 2017-12-13 15:48
<투깝스> 김영웅, 조정석과의 ‘특급 케미’ 눈길··· 능청 연기로 재미↑
배우 김영웅과 출연진의 ‘케미’가 보는 재미를 더욱 높이고 있다.


지난 11‧12일 방송된 MBC 월화특별기획 <투깝스>에서는 김영웅이 사건의 용의자를 찾아다니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영웅은 용의자인 박실장을 찾아가서 이상한 낌새를 알아차렸다. 이후 본인을 함부로 대했다고 지각하자 갑자기 화를 내고는 박실장을 가만두지 않겠다며 귀여운 허세를 부리기도 했다. 이형사(오의식 분) 역시 김영웅의 행동을 지켜보며 바람을 잡는 등 이 둘의 ‘케미’는 웃음을 자아냈다.

김영웅은 동탁(조정석 분)과도 재미난 상황을 연출했다. 자신을 비리 형사라고 오해한 동탁을 향해 죽일 듯이 달려들었는데 이를 오히려 능청스러운 코미디 연기로 소화해 극적 재미는 배가 됐다.

투닥거리던 둘이지만 동탁이 위험에 처하자, 김영웅은 이러 저리 살피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툴툴거려도 누구보다 마음 따뜻한 이가 바로 김영웅인 것. 처음엔 견제하는 듯 싶지만, 어느 샌가 안 보면 허전하고, 안 싸우면 섭섭할 정도로 서로를 위하는 두 사람이었다.

이처럼 누구와 붙어도 케미스트리를 발산하는 김영웅이다. 전작의 강렬한 이미지를 스스로 깨고 제대로 망가지고 웃기는 코믹연기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고 언제나 새로운 얼굴에 도전하는 김영웅의 활약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김영웅이 출연하는 <투깝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iMBC 김혜영 | MBC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