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무한도전

<무한도전> 하하, 뗏목 럭셔리(?) 화장실 첫 주인공 당첨! “이건 지옥이야”

무한도전홈페이지 2017-12-02 08:21
<무한도전> 하하, 뗏목 럭셔리(?) 화장실 첫 주인공 당첨! “이건 지옥이야”
<무한도전> 하하가 뗏목 럭셔리(?) 화장실의 첫 주인공이 됐다. 이에 하하의 결정적(?) 장면을 담기 위해 드론-보트-헬기까지 온갖 카메라들이 상어 떼처럼 몰려온 것. 하하가 자신에게 집중된 시선에 어처구니없는 표정으로 ‘레알’ 동공 지진을 일으킨 모습까지 포착돼 폭소를 자아낸다.


또한 오늘 방송을 통해 화제의 중심에 선 복싱 전설 ‘매니 파퀴아오’와 무도 멤버들의 특급 맞대결에 대한 단서도 공개될 예정으로 기대를 한층 끌어올리고 있다.

오늘(2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MBC 리얼버라이어티쇼 <무한도전>(기획 김태호 / 연출 김선영, 정다히 / 작가 이언주)에서는 멤버들이 ‘뗏목 한강 종주’에 도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스틸 속 하하가 대나무 발로 가려진 뗏목의 화장실에서 ‘빼꼼’ 고개를 내민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모은다. 이어 멀리서 뗏목 위 멤버들의 모습을 촬영하던 카메라들이 일제히 뗏목 주위로 몰려들며 기상천외한 장면이 연출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하하가 뗏목의 구석에서 불안한 눈빛으로 먼 곳을 바라보고 있었는데, 이내 찾아온 생리현상을 참지 못하고 멤버들에게 화장실 입성을 선언해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때 드론, 보트는 물론 헬기까지 뗏목 주위로 몰려들자 당황해 동공 지진을 일으킨 하하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하하가 카메라를 향해 버럭 소리를 지르자 모두가 폭소를 터트렸다고. 과연 그가 외친 말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특히 조세호는 기막힌 장면을 놓칠 수 없다는 듯 핸드폰을 꺼냈는데, 하하에게 “형 찍는 거 아니고 노을 찍는 거예요!”라며 둘러대 현장을 폭소케 만들었다. 그뿐만 아니라 하하에 이어 럭셔리(?) 화장실의 두 번째 주인공을 자처하며 카메라와 정면 승부를 벌일 예정.

‘뗏목 한강 종주’ 시작 후 힘들어하는 멤버들을 향해 “화내지 마세요~”라며 감성을 폭발시킨 유재석은 돌연 “여긴 지옥이야!”라며 절규하는 모습까지 보였다고 해 과연 그가 급격한 심경 변화를 보인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또한 오늘 방송을 통해 장안의 화제를 모은 복싱의 전설 ‘매니 파퀴아오’와 무도 멤버들의 특급 대결에 대한 단서도 공개될 예정이라 더욱 귀추가 주목되고 있는 상황이다.

하하-조세호가 뗏목의 화장실을 무사히(?) 사용했을지와 점점 더 ‘지옥선’이 되어가는 뗏목 안에서 멤버들은 한강 종주를 마칠 수 있을지, 그리고 ‘매니 파퀴아오’와 무도 멤버들의 대결에 대한 밝혀지지 않은 이야기는 무엇일지 오늘(2일) 방송되는 <무한도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유재석-박명수-정준하-하하-양세형 등 다섯 멤버와 함께하는 <무한도전>은 시간이 더해질수록 더욱 좌충우돌한 도전을 통해 한 층 더 진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