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나 혼자 산다> 톱모델 한혜진, 대한민국 대표로 뉴욕 패션위크 참석

예능홈페이지 2017-11-23 08:24
<나 혼자 산다> 톱모델 한혜진, 대한민국 대표로 뉴욕 패션위크 참석
<나 혼자 산다> 한혜진이 8년 만에 뉴욕으로 금의환향했다. 그녀가 뉴욕 패션위크에 대한민국 대표로 공식 초청을 받아 모델이 아닌 셀럽으로 참석하게 된 것이다. 경호원까지 대동한 의전서비스를 받는 등 그녀의 위풍당당한 모습이 포착된 가운데, 패션쇼장에서 눈물을 꾹 참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는 24일 밤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최원석 / 연출 황지영 임찬) 222회에서는 대한민국 대표로 뉴욕 패션위크에 참석한 한혜진의 뉴욕 추억여행이 공개된다.

한혜진이 한달심이 아닌 톱모델 한혜진의 모습을 보여준다. 그녀가 뉴욕 패션위크에 대한민국 대표로 프론트 로우에 초대받아 8년 만에 뉴욕으로 금의환향한 순간의 일거수일투족이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한혜진이 경호원이 대동된 VIP 의전서비스를 받고, 백스테이지에서 디자이너와 만나는 등 뉴욕 방문기의 일부분이 선공개 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 한혜진이 시크한 표정으로 패션쇼를 보는 모습은 걸크러시 그 자체다. 그러나 이 모습은 쿨내를 풀풀 풍기는 겉모습과는 달리 속으로는 울음을 참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것이다. 이후 한혜진은 인터뷰를 통해 “눈물을 꾹 참았어요”라고 당시의 심경을 고백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이 밖에도 한혜진은 뉴욕에서 모델 활동을 하던 때로 돌아가 추억 여행을 할 예정이다. 그녀는 뉴욕 활동 당시의 인연을 오랜만에 만나 11년 전 뉴욕에 와서 처음으로 찍은 폴라로이드 프로필 사진과 긴 세월에 빛바랜 종이를 발견하고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뉴욕으로 금의환향한 한혜진의 패션위크 참석기와 추억을 가득 담은 타임머신 여행은 오는 24일 밤 방송되는<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