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믹스나인> 심사위원 태양, 지망생 향해 따뜻한 조언과 “뭉클했다” 소감

예능홈페이지 2017-10-20 15:28
<믹스나인> 심사위원 태양, 지망생 향해 따뜻한 조언과 “뭉클했다” 소감
빅뱅 태양이 아이돌 지망생을 향해 따뜻한 조언자로서 면모를 빛냈다.


태양은 오늘(20일) 오후 공개된 JTBC <믹스나인> 티저 영상에서 심사위원으로 나선 소감과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영상 속 태양은 심사위원이자 가수를 꿈꾸는 이들의 강력한 조언자로서 각오를 다졌다. 서바이벌 오디션을 통해 빅뱅으로 데뷔한 가요계 선배인 만큼, 경쟁의 고충과 데뷔의 간절함에 공감한 것.

태양은 “(빅뱅이) 가장 처음 서바이벌 오디션으로 데뷔를 한 그룹이 아닌가 싶다. 가수로 데뷔해서 멋진 음악, 멋진 무대를 만들고 싶었던, 그 당시 우리가 느꼈던 간절함이 이 친구들에게도 똑같이 보였다”고 심사를 하며 느낀 감회를 말했다.

이어 “가슴 떨리는 감정이 전해져서 옛날 생각이 많이 나고, 한편으로는 뭉클해진다. 진심으로 응원하게 되는 기분이 많이 들었다”며 “제가 하는 조언들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밝혀 감동적인 심사평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태양은 또 “어떤 팀이 데뷔할지 끝까지 봐야 결과를 알 수 있겠지만 많은 분들의 흥미를 유발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최종적으로 보이그룹 9명, 걸그룹 9명이 대결을 펼친 뒤, 한 팀만 데뷔하는 <믹스나인>만의 차별화된 새 경쟁구도에 관심을 높였다.

<믹스나인>은 Mnet <프로듀스 101>과 <쇼미더머니6> 등 여러 음악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기획한 한동철 PD가 YG엔터테인먼트로 자리를 옮기고 선보이는 첫 예능프로그램이다.

YG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가 직접 전국 70여 기획사를 돌아다니면서 400여 명의 연습생을 대상으로 새로운 스타를 발굴에 나섰고, 빅뱅 태양부터 씨엘, 자이언티를 비롯해 스페셜 심사위원 박진영까지 합류해 최고의 심사위원단을 꾸렸다.

<믹스나인>은 오는 29일 오후 4시 5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이에 앞서 28일 일산 킨텍스에서 출연진과 대표곡을 최초로 공개하는 쇼케이스가 진행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