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웹드라마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 하연수, "여신 모임 평화 담당"

웹드라마홈페이지 2017-10-18 15:47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 하연수, "여신 모임 평화 담당"

18일(수) 스튜디오 온스타일의 디지털드라마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는 스튜디오 온스타일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디지털드라마이자, 한국에 온 그리스 여신이라는 독특한 소재로 방송 전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날 하연수는 "여신 모임에서 평화를 담당하고 있다."며 자신을 소개했다. 극중 하연수는 심부름의 여신 '이리스'를 연기한다. '이리스'는 누구에게나 기꺼이 호의를 베풀고 봉사하는 여신으로, 해맑고 순수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이어 하연수는 "실생활에서 심부름 할 일 크게 없이 부탁을 하는 입장에서 살다가 이번 캐릭터를 만났다. 조금 비슷한 부분이 있다면 이리스가 평화, 사랑을 세상에 전파하고 싶어하는 친구인데 저도 은근한 평화주의자다."라며 캐릭터 싱크로율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영화 촬영과 사진 전시회 개최 등으로 바쁜 나날을 보낸 후 오랜만에 드라마로 복귀한 하연수는 "생활밀착형 판타지다. 각자의 매력이 부각되어 있어 캐릭터만으로도 이야기가 자동으로 전개되는 면이 있다. 케미도 워낙 좋으니 기대하셔도 좋을 것 같다."며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를 향한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는 사랑과 평화를 전하기 위해 한국에 온 네 명의 그리스 여신들이 정체를 숨기고 서울 망원동 반지하에 살면서 벌어지는 짠내 폴폴 판타지 드라마로, 오는 19일(목) 오전 11시 디지털 첫 공개를 앞두고 있다.




iMBC 김은별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