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외화

<블랙 팬서> 압도적 부산 액션 장면 본격 등장! 2018년 2월 개봉!

외화홈페이지 2017-10-17 10:02
<블랙 팬서> 압도적 부산 액션 장면 본격 등장! 2018년 2월 개봉!
2018년 포문을 열 마블 스튜디오의 첫 번째 작품 <블랙 팬서>가 메인 예고편을 전격 공개했다. 이번 예고편은 대한민국 부산의 랜드마크가 배경이 된 액션 장면이 대거 등장해 눈길을 끈다. (수입/배급: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마블 스튜디오의 2018년 첫 번째 작품 <블랙 팬서>가 메인 예고편을 전격 공개했다. <블랙 팬서>는 지구에서 가장 강한 희귀 금속 ‘비브라늄’을 보유한 와칸다의 국왕 ‘블랙 팬서’가 비브라늄을 노리는 새로운 강적들의 위협에 맞서 전세계를 지켜내야 하는 미션을 그린 이야기.


대한민국 최초로 공개된 <블랙 팬서> 메인 예고편은 “신들이 날아다니고, 상상도 못했던 무기가 만들어지는 걸 봤지만 이런 건 어디서도 본 적 없어”의 나레이션과 함께 비밀에 감춰져 있던, 지구에서 유일한 비브라늄 생산지인 와칸다 왕국의 압도적 광경이 오프닝으로 펼쳐진다. 이어 마블의 새로운 히어로이자 가장 강력한 권력과 재력을 소유한 와칸다 국왕 ‘블랙 팬서’의 숙명과 함께 그를 대적할 강력한 빌런들의 정체가 하나씩 드러나며, 외부의 적은 물론 내부의 적과도 맞서야 하는 ‘블랙 팬서’의 극적인 상황을 보여준다. 특히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에서 ‘율리시스 클로우’로 등장했던 앤디 서키스가 ‘블랙 팬서’의 천적으로 등장, 이와 함께 ‘블랙 팬서’의 영원한 숙적 ‘에릭 킬몽거’ 역의 마이클 B.조던까지 피할 수 없는 대결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처럼 지구에서 유일한 비브라늄 생산지 와칸다 왕국과 전세계를 둘러싼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영웅, 전설, 리더” 로 이어지는 카피와 “지금 일어날 일이 세상의 운명을 결정하게 될 거다”라는 의미심장한 대사는 마블의 뉴 히어로 <블랙 팬서>의 캐릭터와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증폭시킨다.


한편 <블랙 팬서> 메인 예고편에서 가장 눈에 띄는 장면은 대한민국 부산이다. 티저 예고편 엔딩에서 등장했던 부산 광안대교 추격씬을 확장해 광안리, 자갈치 시장 등 부산의 주요 랜드마크를 관통하며 이어지는 화려한 액션 장면은 대한민국의 영화 관객들은 물론 전세계의 수많은 마블 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길 것이다. <블랙 팬서>의 감독 라이언 쿠글러는 앞선 인터뷰에서 “에너지가 넘치는 부산은 완벽한 촬영지”라며 부산 촬영에 대해 극찬한 바 있다.

마블 <블랙 팬서>는 내년 개봉 예정인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중요한 연결고리를 제공할 영화인만큼 관객들 사이에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를 관람하기 위한 필람무비로 관심 받고 있다. 새롭게 등장하는 마블 히어로에 대한 기대로 전세계 영화팬들을 설레게 하는 영화 <블랙 팬서>는 <캡틴 아메리카> 시리즈, <아이언맨> 시리즈, <토르> 시리즈, <닥터 스트레인지> 등 단독 마블 히어로 영화의 흥행 신화를 이어나갈 것으로 벌써부터 기대감을 모은다.

이같이 ‘블랙 팬서’와 대적할 빌런의 등장, 그리고 대한민국 부산의 랜드마크에서 펼쳐지는 압도적인 액션 스케일을 담은 메인 예고편을 공개한 2018년 마블의 첫 작품 <블랙 팬서>는 2018년 2월 국내 개봉 예정이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