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이민기-박병은-윤보미, 돌직구+핵노잼+팩트 폭격기의 콤보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17-10-13 14:59
<이번 생은 처음이라> 이민기-박병은-윤보미, 돌직구+핵노잼+팩트 폭격기의 콤보
이민기, 박병은, 윤보미로 대표되는 ‘결혼 말고 연애’ 오피스 멤버들이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데이트앱 ‘결혼 말고 연애’(이하 결말애) 대표 마상구(박병은 분)부터 수석 디자이너 남세희(이민기 분), 데이터분석가 윤보미(윤보미 분)까지 개성만점 캐릭터들의 오피스 생활이 리얼하게 그려지며 직장인들의 공감 코드를 자극하고 있는 것.

먼저 ‘결말애’의 수석 디자이너 세희는 대표 상구의 눈치 따윈 보지 않으며 직언을 서슴지 않는다. 분리수거와 고양이 식사 때문에 야근을 못하겠다고 하는 것은 기본, 작업 진행 상황을 묻는 상구에게 퇴근 시간 전까지 가능한 업무량이 아니라고 말하는 당당함까지 두루 갖췄다. 이러한 그의 면모는 모든 직장인들의 판타지를 속 시원하게 실현, 닮고 싶은 워너비로 손꼽히고 있다.

이어 상구는 대표라는 타이틀이 무색할 정도로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는 것이 일상이다. 하우스메이트를 잘못 구해준 대가로 직원 세희의 눈치를 봐야하는 데다가 보미의 교묘한 팩트 공격에 매번 당하기 때문. 재미없는 아재 개그에 직원들마저 외면하기 일쑤지만 세희가 집 걱정 없이 회사 일에 전념할 수 있도록 주거복지를 챙기는 것은 물론 결혼식장에서도 회사 홍보에 바쁜 상구의 모습은 그가 왜 ‘결말애’의 CEO일 수밖에 없는지 납득케 하고 있다.

‘결말애’의 유일한 홍일점인 데이터분석가 보미는 자신의 성정체성을 잃지 않으려 마감 때마다 세일러복을 차려 입는 독특한 발상의 소유자. 세희가 그 어떤 수식 없이 담백한 진실로 상구를 저격한다면 보미는 상구에게 돌려 말하기 기술을 시전, 그를 한 방 먹이는데 천부적인 자질을 지녔다. 특히 지난 2회에서 상구에게 태연하게 샌드위치 심부름을 시키는 부분은 그녀의 스킬이 빛났던 대목으로 대표와 직원이 뒤바뀐 듯한 상황이 폭소를 자아냈다.

이처럼 각양각색의 인물들이 모인 ‘결말애’의 오피스는 웃음과 더불어 직장 생활을 하고 있는 이들이라면 누구나 겪어본 적 있는 현실적인 에피소드로 몰입도를 더하고 있다. 이들의 직장에서는 또 어떤 흥미진진한 이야기가 펼쳐지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하며 극을 보는 색다른 즐거움으로 활약하고 있다.

한편, 청춘들에게 유쾌한 웃음과 가슴 뭉클한 위로를 전하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매주 월, 화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iMBC 조혜원 | 사진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