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밥상 차리는 남자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온주완, 초가을 급 추위 녹이는 로맨틱 ‘어깨 베개’ 포착

밥상 차리는 남자홈페이지 2017-10-13 08:08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온주완, 초가을 급 추위 녹이는 로맨틱 ‘어깨 베개’ 포착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온주완의 로맨틱한 어깨 베개 모습이 포착됐다. 두 사람의 포근한 스킨십이 초가을 쌀쌀한 날씨 속 솔로들의 옆구리를 한층 시리게 만든다.


파란만장한 사건들과 시트콤 뺨치게 코믹한 연출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단히 사로잡고 있는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극본 박현주/연출 주성우/제작 ㈜김종학프로덕션, GNG프로덕션㈜)(이하 <밥차남>) 측은 13일, 최수영(이루리 역)-온주완(정태양 역) 커플의 달콤한 데이트 모습을 담은 현장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최수영과 온주완은 야경을 벗 삼은 옥상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최수영과 온주완은 아무도 없는 옥상 벤치에 나란히 앉아있는데, 두 사람의 등 뒤에서 건물 불빛들이 마치 별처럼 반짝이고 있어 로맨틱한 분위기가 한껏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최수영은 온주완의 어깨에 살포시 기대고 있다. 온주완 역시 최수영에게 기꺼이 어깨를 내어주며 따뜻한 체온을 나누고 있다. 이 모습에서 서로를 향한 끈끈한 애정과 교감이 느껴지는 듯해 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될 정도. 나아가 바람 끝이 점점 차가워지는 완연한 가을 날씨 속에서 솔로부대의 연애세포를 무한 자극한다.

한편 지난 <밥차남> 12회 방송에서는 소원(박진우 분)의 혼외자인 한결(김하나 분)의 존재가 드러나면서 태풍이 몰아쳤다. 이와 함께 한결을 신모(김갑수 분)의 아이로 오해한 영혜(김미숙 분)가 이혼을 요구하고 병원에 입원하는 등 신모 가족에 엄청난 위기가 닥치며 루리 역시 대혼란에 빠진 상황. 이 가운데 루리와 태양의 훈훈한 투샷이 공개됨에 따라, 연이은 파격 전개 속에서 ‘밥상커플’ 루리-태양이 달콤한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MBC <밥상 차리는 남자>는 아내의 갑작스런 졸혼 선언으로 가정 붕괴 위기에 처한 중년 남성의 행복한 가족 되찾기 프로젝트를 그린 가족 치유 코믹 드라마. ‘주말 불패신화’ 주성우 감독-박현주 작가가 의기투합하고 최수영-온주완-김갑수-김미숙-이일화-심형탁-박진우-서효림이 출연하는 믿고 보는 주말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매주 토, 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김종학프로덕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