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말드라마

<블랙> 송승헌, "첫 느낌은 '이게 뭐지?' 낯설었다."

주말드라마홈페이지 2017-10-11 15:45
<블랙> 송승헌, "첫 느낌은 '이게 뭐지?' 낯설었다."

11일(수) 강남 임피리얼팰리스에서는 OCN <블랙>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송승헌은 "첫 느낌은 솔직히 '이게 뭐지?' 싶었다."며 <블랙>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어 그는 "대본이 굉장히 낯설었고, 친절하지가 않았다. 그런데 전개가 굉장히 촘촘하고 복선들이 많고, 잠깐 지나가는 인물 하나하나가 뒤에 큰 사건과 연결되어 있어서 굉장히 놀랐다. 배우지만 다음이 너무나 궁금하게 만드는 마력이 있었다."며 <블랙>에 출연하게 된 이유에 대해 밝혔다.


극중 송승헌은 강력계 신입 순둥이 형사 한무강과 그의 몸에 기생하는 냉철한 저승사자 블랙을 통해 1인 2역에 도전한다. 첫 장르물 도전이자 1인 2역을 선보일 송승헌의 변신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에 송승헌은 "저 역시 저승사자라는 선입견을 갖고 대본을 봤는데 이전의 캐릭터들과 비슷한 부분이 전혀 없었다. 무강일 때와 블랙일 때의 차이를 연기하는 것이 배우로서 조금은 어려웠지만 재미있는 도전이었다."며 소감을 언급하기도 했다.


한편 <블랙>은 죽음을 지키려는 死자 블랙과 죽음을 예측하는 女(여)자 하람이 천계의 룰을 어기고 사람의 생명을 구하고자 고군분투하는 생사예측 미스터리로 오는 10월 14일 밤 10시 20분 첫방송을 앞두고 있다.



iMBC 김은별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