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파티피플> 박진영과 엑소의 특별한 만남 '시청자 관심 최고조'

예능홈페이지 2017-09-29 15:42
<파티피플> 박진영과 엑소의 특별한 만남 '시청자 관심 최고조'
K팝을 대표하는 아이돌그룹을 만들어온 '미다스의 손' 박진영과 글로벌 정상 아이돌 엑소가 만났다.


30일 밤 방송 예정인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을 통해서다.

박진영은 1990년대 후반 그룹 god부터 원더걸스, 2PM, 최근의 GOT7, 트와이스에 이르기까지 20여년에 걸쳐 K팝을 대표하는 아이돌그룹을 발굴, 제작해온 국내 대표 프로듀서.

2012년 데뷔한 엑소는 이후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하며 각종 연말 가요 시상식 대상 석권은 물론 최근 4년 연속 앨범 100만장 판매라는 대기록을 세운 글로벌 인기정상의 그룹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1993년 데뷔 후 가요계를 대표하는 가수이자 작사, 작곡가, 제작자로서 굳건히 자리매김중인 박진영과 현 세대를 대표하는 아이돌 엑소가 <박진영의 파티피플>을 통해 만나 풀어갈 이야기와 다양한 매력의 무대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평소 강렬한 퍼포먼스로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아온 엑소는 이번 <파티피플>에서는 화려한 조명과 특수효과를 벗어 던지고 현실 남자친구에 빙의한 ‘남친미’ 가득한 모습으로 또다른 면모를 선보인다. 또 사전 준비 없이 현장의 관객들이 요청하는 신청곡들을 모두 즉석에서 소화하며 빼어난 실력을 뽐내는가 하면 악기연주, 걸그룹 댄스까지 다재다능한 매력도 선사한다.

아울러 엑소는 최근 발표한 신곡 'POWER'의 안무가 될 뻔 했던 멤버들의 아이디어 초안도 공개한다. 평소 멤버들이 헬스클럽에서 운동을 즐겨하는 데서 착안, 서로에게 ‘힘’을 주는 경쾌한 콘셉트를 완성해 보자는 의미로 벤치 프레스와 케틀벨 등의 동작을 응용했다는 사연이다. 한 사람씩 시연한 헬스 안무가 큰 호응을 얻자 멤버들은 오직 <파티피플>에게만 헌정하는 무대로 원래의 헬스 안무를 접목한 한정판 'POWER' 무대도 선보인다.

토요일 밤 클럽을 방불케하는 다이나믹한 무대와 이를 즐기는 스탠딩 관객들, 데뷔 24년차 관록의 박진영이 게스트들과 이끌어가는 방송같지 않은 진솔한 토크, '뺏고송' 등을 비롯한 독창적인 무대로 음악 전문 토크쇼의 새 장을 열고 동시간대 시청률 1위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박진영의 파티피플>은 엑소를 초대해 30일 토요일밤 12시 15분 방송된다.

iMBC 조혜원 | 사진 S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