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돌아온 복단지

“알잖아요, 내가 왜 이러는지!” 강성연 강공에 송선미 당황!

돌아온 복단지홈페이지 2017-09-12 20:53
 “알잖아요, 내가 왜 이러는지!” 강성연 강공에 송선미 당황!



강성연의 맹공에 송선미-이혜숙 모녀가 정신을 못차렸다.



912일 방송된 MBC 일일 연속극 <돌아온 복단지>(극본 마주희, 연출 권성창·현솔잎)에서 단지(강성연)는 자신이 신회장의 딸인 것처럼 행동해 서진(송선미)을 혼란에 빠뜨렸다.


단지는 서진과 은여사
(이혜숙)를 불러내 이 미술관 넘기시죠.”라고 요구했다. 단지는 제안 받아들이시면 그동안의 악연은 끝입니다. 그동안 제가 당한 일에 대한 소송은 안 하는 걸로.”라며 당당하게 제안했다.


뭘 믿고 말도 안 되는!”이라며 버럭 화를 내는 서진에게 단지는 알잖아요, 내가 왜 이러는지.”라고 해 긴장시켰다. 단지는 이어 은혜숙 씨가 미술관 통해 벌인 비리 횡령 자료입니다.”라며 두툼한 서류를 내보였다.


미술관이 문제가 아니라 당신 구속이야!”라며 생각할 시간을 주고 단지는 자리를 떴다. “갑자기 왜 저래?”라며 놀란 은여사에게 서진은 안 거 아냐? 자기가 신회장 딸이란 거.”라며 당황했다.


단지의 계획대로 서진은 우왕좌왕하며 혼란에 빠졌다
.

MBC
일일 연속극 <돌아온 복단지>는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저녁 715분에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방금 업데이트 된 뉴스

방금업데이트된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