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발칙한 동거 - 빈방 있음

<발칙한 동거> 김민종, 유라-소진 따라 플라잉 요가 도전! '고통의 현장'

발칙한 동거 - 빈방 있음홈페이지 2017-09-01 13:44
<발칙한 동거> 김민종, 유라-소진 따라 플라잉 요가 도전! '고통의 현장'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김민종이 고통의 플라잉 요가에 도전하며 인생 최대 위기를 맞았다. 유라-소진과 함께 플라잉 요가 학원을 찾은 김민종이 해먹을 부여잡으며 고통의 ‘쩍벌 득음 비명’을 지르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것.


오늘(1일) 방송되는 MBC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유라-김민종-소진이 플라잉 요가 학원을 찾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김민종은 양팔을 벌린 채 터질듯한 붉은 얼굴로 플라잉 요가에 집중한 모습이다.

특히 그가 해먹 위에서 고통의 ‘쩍벌 득음 비명’을 지르는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아슬아슬하게 매달린 해먹에서 떨어지지않으려 애를 쓰며 굴욕(?) 포즈를 취한 김민종과 그의 모습에 웃음을 터트린 유라와 소진의 모습은 보는 이들마저 폭소케 만든다.

유라-소진-김민종이 해먹을 다리에 꼬고 거꾸로 대롱대롱 매달린 모습과 소진이 해먹 위에서 고혹적인 자태를 뿜어내며 고난도의 요가 동작을 선보이는 모습도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제작진에 따르면 유라와 김민종은 소진의 화려한 요가 실력을 보고 입을 다물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그녀의 동작을 따라하기 위해 안간힘을 썼다는 전언이다.


또한 김민종은 플라잉 요가 동작을 따라하면서 참을 수 없는 고통에 연신 “잠깐만.. 잠깐만..”을 외쳤으며, 유라는 거꾸로 매달린 자신의 모습을 보고 충격에서 헤어나오지 못했다고 해 과연 이들이 무사히 플라잉 요가를 마칠 수 있을 궁금증을 끌어올리고 있다.

고통의 비명 소리와 충격적인 비주얼로 핵 웃음을 선사할 유라-김민종-소진의 플라잉 요가 현장은 오늘(1일) 방송되는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개성만점 스타들의 리얼 동거 라이프를 통해 유쾌한 웃음과 훈훈한 감동을 선사해줄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iMBC 조혜원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