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MBC 플러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외국인의 시각으로 본 한국의 근현대사는?

MBC 플러스홈페이지 2017-08-30 17:38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외국인의 시각으로 본 한국의 근현대사는?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세 번째 게스트,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의 친구들이 한국역사를 보고 느끼기 위해 DMZ(비무장지대)로 떠난다.


8월 31일 방송 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선 독일 친구들이 DMZ(비무장지대)를 방문한다.

이날 방송에서 독일 친구들은 한국역사에 대해 공부하며 진지하게 대화하는 시간을 보냈다.

특히 친구들은 한반도와 마찬가지로 분단의 역사를 가졌던 자국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크게 공감대를 형성했다.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라는 사실에 대한 심도 깊은 대화와 더불어 아픔이 서려있는 한국 근현대사에 대해 외국인의 시각으로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진 것.

이를 본 MC들은 “아직 가보지 못했지만 꼭 가보고 싶다”, “한국인이 가면 느낌이 확실히 다를 것이다”라고 말하는 등 비무장지대에 대한 높은 관심을 표현했다.

독일 친구들로 인해 다시 한번 일깨워지는 우리들의 역사와, 독일 친구들의 한국 역사 투어 모습은 8월 31일(목)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iMBC 조혜원 | 사진 MBC플러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