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 섬세한 로맨스 감성의 티저 영상 공개! '기대감 UP'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17-08-28 14:24
<사랑의 온도> 섬세한 로맨스 감성의 티저 영상 공개! '기대감 UP'
<사랑의 온도>가 섬세한 멜로 감성이 돋보이는 첫 티저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SBS 새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는 사랑을 인지하는 타이밍이 달랐던 여자 현수(서현진)와 남자 정선(양세종)이 만남과 헤어짐, 그리고 재회를 거치며 사랑의 ‘최적’ 온도를 찾아가는 온도조절로맨스 드라마. 로맨스의 감성이 물씬 묻어나는 티저 영상이 오늘(23일)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됐다.

무언가를 쓰고 있는 드라마 작가 이현수(서현진)와 능숙한 솜씨로 요리에 집중하고 있는 셰프 온정선(양세종). 이들은 “사랑의 온도. 요리에서 온도는 중요하다. 요리에는 최적 온도라는 것이 있다. 너무 뜨거워도, 차가워도 안 된다. 사랑에도 온도가 중요하다. 사랑에도 최적 온도가 있다”라는 내레이션을 주고받는다. 목소리의 조합만으로도 설렘을 자아내며 연상연하 커플의 아름다운 케미를 기대케 하는 대목이다.

특히 “사랑은 두 사람이 같은 온도일 때 이루어진다”는 내레이션을 배경으로, 정성껏 만든 요리를 테이블에 내려놓으며 눈을 마주치는 현수와 정선의 마지막 장면은 뒤늦게 사랑을 깨달은 현수와 사랑을 알았지만 더 이상 다가가지 않았던 정선이 어떤 과정을 거쳐 최적의 같은 온도를 맞춰나갈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여기에 댄디하고 멋스러운 자세로 시계를 보고 있는 탁월한 안목의 사업가 박정우(김재욱)와 펜을 쥔 채 고민에 빠진 듯한 보조 작가 지홍아(조보아)는 짧은 순간임에도 캐릭터의 특징을 살려내며 존재감을 더하고 있다.

관계자는 “오늘(28일) 공개된 첫 번째 티저 영상은 ‘요리에도 온도가 중요하듯, 사랑에도 온도가 중요하다’는 드라마의 메시지와 현수, 정선, 정우, 홍아의 캐릭터를 짧지만 확실하게 전달하고자 했다”고 설명하며 “부쩍 선선해진 날씨에 딱 어울리는 가을 로맨스를 위해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첫 방송까지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사랑의 온도>는 <조작> 후속으로 9월 중 첫 방송 될 예정이다.


iMBC 조혜원 | 화면캡쳐 S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