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무한도전

<무한도전>, <하우스 오브 카드> 오디션 본다! 심사위원은 마이클 켈리

무한도전홈페이지 2017-08-18 09:17
<무한도전>, <하우스 오브 카드> 오디션 본다! 심사위원은 마이클 켈리

미드(미국 드라마) 팬이라면 누구나 알만한 <하우스 오브 카드(House of Cards)>에 <무한도전> 멤버들이 도전장을 내민다. 박명수부터 양세형까지 모든 멤버가 공들이고 또 공들인 이번 오디션은 실제 출연자 배우 마이클 켈리가 심사위원으로 등장해 멤버들의 동공지진을 불러일으킬 예정. 남몰래(?) 학구열을 폭발시킨 멤버들이 모두 자기 기량을 제대로 발휘할 수 있었을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MBC 리얼버라이어티쇼 <무한도전>(기획 김태호 / 연출 김선영, 정다히 / 작가 이언주)은 미국 드라마 출연에 도전하는 ‘LALA랜드’ 특집 2탄이 방송된다.



지난 2013년 첫 방송된 <하우스 오브 카드>는 미국 워싱턴 정계를 배경으로 벌어지는 야망, 사랑, 비리 등 치열한 암투를 다룬 정치 스릴러로 현재 시즌 5까지 제작됐다. 미국 방송계 최대 행사이자 최대 권위의 시상식인 에미상에서 수상을 한 이력이 있고, 오는 9월 17일 열리는 69회 에미상 드라마 부문 후보에 지명된 명실상부한 미국 정치 드라마의 최고 작품이다.


앞서 공개된 것처럼 멤버들은 폭풍 같은 미국 드라마 오디션 일정을 소화하는 가운데, 미국 도착 세 번째 날 기다리고 기다렸던 <하우스 오브 카드> 오디션을 보게 됐다. <하우스 오브 카드>의 명장면을 선택해 연기를 준비한 멤버들은 아침부터 부산하게 움직였고 수트발을 제대로 세우고 함께 모여 앉아 의기투합했다.


박명수가 제일 공을 들인 오디션이기도 했는데, “나오면 대박이에요”라는 양세형의 말처럼 모두가 이번 오디션에 제대로 힘을 쏟았다. 대본을 달달 외우는 것은 물론 감정처리, 억양, 제스처까지 세심하게 준비했다.



그렇게 만반의 준비를 마친 멤버들은 <하우스 오브 카드> 오디션장에 들어서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하우스 오브 카드>의 출연 배우인 마이클 켈리가 심사위원으로 그들을 맞이한 것. 마이클 켈리는 <하우스 오브 카드 시즌 3>에서 대통령이 된 프랭크(케빈 스페이시 분)의 오른팔인 더그 스탬퍼 역으로 인상 깊은 연기를 펼쳐 한국 팬들에게도 유명하다.


마이클 켈리 앞에서 연기를 펼치게 된 멤버들은 동공지진을 일으켰지만, 마이클 켈리의 배려 속에서 긴장감을 없애고 자신의 연기를 멋지게 펼쳐 보였다. 마이클 켈리는 멤버들의 셀프 테이프를 본 사실을 밝히며 양세형에게는 직접 ‘딱밤’을 맞는 수고로움(?)을 마다하지 않으며 멤버들의 긴장을 풀어줬다고.


특히 “명수 형이 가장 힘쓰는 오디션”으로 통하는 이번 오디션에서 박명수는 작정하고 모든 것을 다 보여줬는데 회심의 소품을 들고 와 마이클 켈리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다른 멤버들 역시 준비해 간 연기를 펼치며 오디션 일정을 마무리했다.


<무한도전> 측은 “마이클 켈리의 등장으로 멤버들이 적잖이 놀랐고 익숙하지 않은 환경과 긴장감에 떨면서도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의 연기를 보여주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


과연 마이클 켈리에게 강한 인상을 남긴 멤버는 누구였을지, 멤버들은 <하우스 오브 카드> 출연에 다가설 수 있을지, 연기력 폭발한 멤버들의 오디션은 오는 19일 방송되는 <무한도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iMBC 편집팀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