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이 좋다

허수경, 로맨티시스트 남편 공개…재혼한 이유? "딸에게 아빠 만들어주고 싶었다"

사람이 좋다홈페이지 2017-08-13 09:51
 허수경, 로맨티시스트 남편 공개…재혼한 이유? "딸에게 아빠 만들어주고 싶었다"



허수경이 재혼한 남편 이해영씨를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에서는 허수경이 재혼한 남편 이해영씨를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허수경은 두 번의 결혼실패라는 먼 길을 돌아 만난 남편 이해영씨를 공개했다. 이해영씨는 아내를 위해 클라리넷 연주를 하는 로맨티시스트로 발 마사지까지 손수 해주며 허수경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딸 은서 또한 "옛날에는 친구들이 다 아빠가 있는데 저만 없어서 좀 그랬다. 아빠가 생기니까 자신감이 생겼다"고 말했다.

허수경은 딸 은서와 이해영씨의 관계에 대해 "저희 남편이 저처럼 아이와 스킨쉽하고 친숙하게 돌보는 사람은 아니다. 제 생각엔 좋은 관계를 만들기 위해 저희 아이한테 잘한 것 같다. 그래서 아이가 저 사람한테 홀딱 빠진 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허수경은 "씩씩하게 우리 아이를 혼자 키우려고 생각했다가 아이가 아빠라고 불러볼 수 있는 대상이 생겼다는 것에 깊은 생각을 하게 됐다"며 재혼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한편,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인생 드라마를 담고자 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전 8시에 방송된다.



iMBC 최고은 | 화면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