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왕은 사랑한다

<왕은 사랑한다> 임시완-임윤아-홍종현, 매번 단짠 가득한 엔딩요정들

왕은 사랑한다홈페이지 2017-08-11 09:16
<왕은 사랑한다> 임시완-임윤아-홍종현, 매번 단짠 가득한 엔딩요정들
‘심쿵 주의하세요’

매회 시청자를 들썩이게 하는 <왕은 사랑한다>의 숨멎 엔딩이 화제다.

MBC 월화특별기획<왕은 사랑한다>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왕원(임시완), 은산(임윤아), 왕린(홍종현)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멜로 팩션 사극.

매 방송마다 예상치 못한 엔딩으로 시청자들의 숨을 멈추게 만드는 5분의 마법을 보여 주고 있다. 이에 매번 레전드 엔딩을 경신한다는 시청자 평이 이어지고 있어 눈길을 끄는 가운데, <왕은 사랑한다> 화제의 숨멎 엔딩 베스트 4를 꼽아봤다.


▶ 10회 임시완, “어떻게 내 앞에서 딴 놈 생각을 하지?” 직진 독점욕! ‘설렘주의’!
원은 자신의 앞에서 복면의 사내에 대해 이야기하는 산의 모습에 심란한 표정을 짓는다. 그리고는“넌 어떻게 그게 되지? 어떻게 내 앞에서 딴 데를 보지? 딴 놈 생각을 하고 난 그게 잘 안 되는데”라며 단 한 순간도 놓칠 수 없다는 듯 산의 두 눈을 지그시 응시했다. 그 동안 산을 향해 직진 사랑을 보여온 원의 사랑꾼 매력에 사랑하는 이의 관심까지 독점하고 싶은 마음까지 드러나 치명적인 설렘을 자아냈다. 이에 시청자들은 밤잠을 이루지 못했다.

▶ 12회 홍종현, “그 혼담 받지 마요 산이 아가씨” 미친 여운!
린은 산이 채련회를 마지막 추억으로 만들고 형인 왕전(윤종훈)과 혼인을 결심했음을 알게 됐다. 이 혼인을 막기 위해 린은 “그 혼담 받지 마요 그러지 마요 산이 아가씨”라고 애틋한 진심을 드러내 미친 여운을 선사했다. 특히 은영백의 무남독녀 외동딸이라는 정체를 숨겨온 산에게 모든 것을 알고 있음을 고백함과 동시에 ‘소화’라는 이름을 부른 적 없는 그가 ‘은산’이라는 진짜 이름을 불러 ‘린산러’들을 대거 양산했다.


▶ 14회 임시완, 임윤아 혼례 작파 ‘세밍아웃’! ‘구세주 세자’ 등극! 짜릿 카타르시스!
다른 이들이 다치치 않도록 원치 않는 혼례를 결심했지만 왕전에게 마음만은 내줄 수 없어 혼례복 안에 날카로운 단도를 숨긴 채 납채를 맞는 산 앞에 등장한 것은 다름 아닌 세자 원이었다. 원이 세자의 그림자 호위가 아닌 왕세자이며 누명을 쓰고 추국장에 끌려왔던 자신을 구해준 사람이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산의 사정없이 떨리는 눈빛이 극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구세주처럼 등장해 원치않는 혼인을 깨트린 ‘구세주 세자’ 원의 활약과 ‘세밍아웃’에 시청자들은 설렘과 짜릿함을 동시에 느꼈다.

▶ 16회 임윤아, 세자빈 간택 자리서 ‘산밍아웃’! 임시완의 선택은? 궁금증 무한 자극!
절친한 벗인 린의 동생 왕단(박환희)을 세자빈으로 맞이해 공녀 차출을 막으려는 원 앞에 예상치 못한 일이 벌어졌다. 사랑하는 여인을 원의 옆에 두게 하면 아들 원이 자신을 미워하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한 원성공주가 세자빈 후보로 산을 초대한 것. 이 같은 반전은 시청자의 흡입력을 고조시켰다. 그 동안 산의 정체를 모르고 있던 원은 산의 가리개가 벗겨진 순간 무료한 눈빛에서 점차 당혹스런 눈빛으로 감정의 폭발적 변화를 드러냈다. 이에 과연 원이 자신의 계획대로 단을 세자빈으로 맞이할지, 사랑하는 여인 산을 세자빈으로 택할지 다음 회를 기대하게 했다.

한편, MBC 월화특별기획<왕은 사랑한다>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이다. 매주 월, 화 밤 10시 MBC에서 방송된다.

iMBC 차수현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