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MUSIC톡

워너원 쇼콘, 꿈에 그리던 '데뷔 꽃길'이 시작된 순간 [종합]

MUSIC톡홈페이지 2017-08-08 09:00
워너원 쇼콘, 꿈에 그리던 '데뷔 꽃길'이 시작된 순간 [종합]
'워너원, 전무후무 화려한 데뷔 꽃길의 시작을 알리다'


프로젝트 보이그룹 워너원(WannaOne/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진, 라이관린, 윤지성, 황민현, 배진영, 하성운)이 7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 'WANNA-ONE PREMIER SHOW-CON(워너원 프리미어 쇼 콘)'을 개최하며 화려하게 데뷔했다.

워너원의 쇼콘은 '쇼케이스+콘서트'를 합친 공연으로 데뷔와 동시에 팬들과 만나는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인 행보다. 또한 엑소, 방탄 소년단 등 한국 최고의 인기 아이돌이 콘서트를 펼치는 대형 공연장 고척돔에서 데뷔를 하며 역대급 신인의 탄생을 알렸다.

블랙 수트 의상을 맞춰 입고 등장한 워너원은 <프로듀스101 시즌2> 콘셉트 평가에서 선보였던 '네버(Never)'와 '핸즈 온 미(Hands on Me)'를 워너원 버전으로 선보이며 쇼콘의 포문을 열었다. 팬들의 뜨거운 함성 속에 첫 무대를 마친 워너원은 "ALL I Wanna Do! 안녕하세요. 워너원입니다"라고 관객들에게 데뷔 후 첫 인사를 건넸다. 강다니엘은 "저희 데뷔 무대를 보기 위해 와주신 2만명의 관객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고 감사인사를 전했고 나머지 워너원 멤버들은 "워너블 사랑합니다"라고 말하며 쇼콘 시작부터 팬 사랑을 뽐냈다.

이어 데뷔 앨범 미리듣기 시간을 가진 워너원은 MC전현무의 진행과 함께 데뷔 소감을 전했다. 먼저 옹성우는 "꿈에 그리던 데뷔 무대를 고척돔에서 하게 되어 정말 감사드리고 긴장을 많이 했는데 차차 풀려 가겠죠?"라고 긴장된 모습과 설레는 마음을 동시에 보였다. 다른 멤버들 또한 "꿈만 같다", "믿기지 않는다"며 벅찬 데뷔 소감을 밝혔다. 또한 워너원은 '워너원 뉴스' VCR을 공개하며 워너원의 데뷔 전 근황인 광고 촬영 현장과 앨범 자켓 촬영 현장, 멤버들의 과거 사진 등을 공개하며 지루할 틈 없는 공연 구성을 이어갔다.


그리고 이날 공연에서는 데뷔 앨범의 타이틀곡이 될 뻔한 '활활'의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부터 '활활' 뮤직비디오와 '활활' 무대를 최초 공개하며 공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활활' 무대를 공개한 후 황민현은 "이 시간만을 기다렸는데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어서 행복하고 멤버들에게 수고했다고 말해주고 싶다"며 "수고 했어 얘들아"라고 멤버들을 격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무대 중간 MC 전현무가 워너원의 데뷔 타이틀곡 '에너제틱'이 음원차트 전 차트에서 1위를 하고 있다는 사실을 전하며 워너원 멤버들과 팬들을 환호케 했다. 이에 강다니엘은 "상상도 못했다"며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고 옹성우는 "이거 실화냐?"며 재치있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또한 윤지성은 음악 방송에 1위 공약에 대해 묻는 질문에 "정말 생각을 아예 안하고 있었다"며 "조만간 공식 SNS와 카페에 공약을 올리겠다"고 전했다.

강다니엘은 데뷔 타이틀곡 '에네제틱'의 무대를 앞두고 "저희가 정식 데뷔를 하게 되었습니다. 너무 감사드리고요. 워너블 여러분들도 에너제틱하게 무대를 즐겨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고 팬들은 "워너원 데뷔 축하해"라고 환호를 보내며 워너원의 데뷔 타이틀곡 '에너제틱'의 첫 무대를 즐겼다.

'에너제틱'은 워너원의 데뷔 타이틀곡인 만큼 에너지 넘치고 화려한 퍼포먼스로 팬들의 시선을 한 번에 사로잡았다. 이에 '에너제틱'의 무대가 끝나자마자 팬들은 아쉬운 마음으로 "앵콜"을 외쳤고 워너원은 멤버들은 부드러운 음색을 느낄 수 있는 '이 자리에'를 부르며 무대에 재등장했다.


'이 자리에' 무대까지 마친 워너원은 데뷔 무대이자 첫 콘서트 였던 '쇼콘'의 마무리 소감을 전하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배진영은 "여러분 덕분에 저희가 이렇게 큰 무대에도 서고 데뷔를 할 수 있었습니다. 다음에도 꼭 만날거죠? 사랑합니다"라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고 김재환은 "여기까지 이렇게 오게 해주셔서 감사드리고 정말 벅차네요. 이렇게 많은 분들 앞에서 노래를 할 수 있다니"라고 감격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끝으로 멤버들은 고척돔에서 선보인 <프로듀스101 시즌2>의 '나야 나' 첫 무대를 떠올리며 워너원 버전의 '나야 나' 무대와 함께 쇼콘을 마무리 했다.

워너원은 공연 초반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지만 워너원 신드롬이라고 불려도 무색할 정도로 고척돔을 꽉 채운 많은 팬들의 응원 속에 열정적인 무대를 이어나가 워너원이 데뷔 이후 걸어나갈 꽃길을 예상케하며 가요계에 어떤 행보를 남길지 큰 관심을 모아지게 한다.

한편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최종 데뷔멤버로 확정된 워너원은 7일 데뷔 앨범 발매와 쇼콘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이어간다.



iMBC 조혜원 | 사진제공 YMC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