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인생술집> 연정훈, 한가인과 깜짝 '전화 통화' 사랑꾼 면모 뽐낸다!

예능홈페이지 2017-08-03 14:58
<인생술집> 연정훈, 한가인과 깜짝 '전화 통화' 사랑꾼 면모 뽐낸다!
tvN <인생술집>에 무려 띠동갑 게스트가 온다. 배우 연정훈과 이원종이 3일, 목요일 밤 12시 15분에 방송하는 tvN <인생술집>에 출연, 그들의 우정을 과시하는 것.


먼저 연정훈과 이원종은 서로 띠동갑이라는 사실을 밝혀 출연진들을 놀라게 할 예정이다. 그럼에도 이들은 나이차가 무색할 정도로 진한 우정을 선보일 전망.

오래 전 단막극에서 처음 만난 후 OCN <뱀파이어 검사>에 함께 출연했고, 서로 다양한 경험을 공유하면서 우정을 키워왔다고 밝힌다. 이와 관련해 이원종은 "띠동갑은 원래 동갑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좌중을 폭소케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연정훈의 늦은 귀가를 위한 유부남 출연진들의 의기투합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신동엽이 전화 연결된 한가인에게 오늘 녹화가 몇 시에 끝난다고 들었냐고 묻자, 한가인은 “아침에 들어온다 했다”고 답한 것.

이에 MC를 비롯 이원종은 연정훈의 아침 귀가를 위해 발 벗고 나서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어 한가인은 "오늘은 합법적으로 늦을 수 있는 날"이라고 말해 연정훈을 미소 짓게 만든 것. 뿐만 아니라 잠깐 연결된 딸의 귀여운 애교에 함박 웃음을 숨기지 못하는 딸바보 연정훈의 모습이 훈훈함을 더할 예정이다.

또한 연정훈은 이날 방송에서 연기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을 것이라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원래는 착한 역할을 많이 했는데, 내 연기를 돌아보면서 강한 역할에 관심을 가지게 됐다. 그런 역할을 통해 더 많은 것을 얻어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연기 욕심을 드러낼 예정.

이와 관련해 이원종은 "연정훈은 큰 사극의 주인공 같은 역할을 맡으면 훨씬 성장할 수 있는 배우"라고 말하며 연정훈에 대한 깊은 우정을 보일 전망이다.

한편, tvN <인생술집>은 3일, (목)부터 유세윤이 새로운 MC로 합류해 유쾌하고 편안한 기운을 더할 예정이다. 또한 모델 장의수가 새로운 아르바이트생으로 출연하는 등 큰 변화가 예고되는 것.

새로운 조합의 출연진들이 만들어 나갈 <인생술집>의 새로운 모습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기존 목요일 밤 10시 50분 방송되던 tvN <인생술집>은 오늘부터 목요일 밤 12시 15분 시간대로 변경해 시청자를 찾는다.

iMBC 조혜원 | 사진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