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MBC 플러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멕시코 3인방 완전체로 뭉친다! '본격 여행 시작'

MBC 플러스홈페이지 2017-08-01 18:09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멕시코 3인방 완전체로 뭉친다! '본격 여행 시작'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정규편성 후 첫 게스트인 멕시코 친구들 3인방이 드디어 뭉친다.


8월 3일(목)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드디어 도착한 안드레이가 합류하며 멕시코 3인방이 완전체가 되어 한국여행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이날 멕시코 친구들 3인방은 서울의 대표 관광지 인사동을 방문해 한국의 매운 맛을 제대로 경험했다.

멕시코 친구들은 인사동 길거리를 거닐며 여러 나라 사람들과 소통하고, 이전과는 다른 새로운 모습의 한국을 경험했으며, 첫 길거리 음식인 어묵 꼬치에 도전했다.

주인아주머니의 도움으로 어묵 꼬치에 매운 소스를 곁들여 맛본 친구들은 저마다 다른 우스꽝스러운 반응을 보여 지켜보는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매운 음식을 즐겨먹는 나라인 멕시코에서 온 3인방은 매운 음식에 큰 자부심을 보였지만 소스의 어마무시한 매운맛에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으며, 얼굴을 붉히며 진땀을 뺐지만 그럼에도 끝까지 맵다는 말은 하지 않아 MC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또한, 친구들은 이날 밤 크리스티안의 깜짝 방문과 함께 그들을 위해 크리스티안이 준비한 한국 대표 매운 음식을 맛보곤 또 한 번 놀랄 수밖에 없었다. 친구 크리스토퍼는 다시 한 번 한국의 매운맛에 놀랐다며 “한국 사람들은 매운 음식을 엄청 많이 먹는다”고 감탄의 발언을 했다는 후문.

한편, 크리스티안 친구들이 한국의 매운 맛에 대해 뼈저리게 알게 된 사연은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8월 3일(목) 저녁 8시 30분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iMBC 조혜원 | 사진 MBC플러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