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무한도전

<무한도전> '진짜 사나이' 특집 최고시청률 20% 돌파! '2주 연속'

무한도전홈페이지 2017-07-16 12:24
<무한도전> '진짜 사나이' 특집 최고시청률 20% 돌파! '2주 연속'

군대로 간 <무한도전> 멤버들이 눈물과 콧물을 쏙 빼며 고군분투한 가운데, 재미와 감동의 릴레이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빼앗았다. 언제나 동기들을 돕느라 바빴던 양세형의 예상 못한 눈물, 화생방 훈련서 하하의 정화통을 먼저 끼워준 배정남이 불러온 ‘도미노 전우애’까지 <무한도전>은 안방극장에 진한 감동을 선사하며 최고 시청률 20.2%라는 놀라운 기록을 써내려갔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기획 김태호 / 연출 김선영, 정다히 / 작가 이언주)는 538회 ‘진짜 사나이’ 특집은 제작진이 특별한 바캉스를 보내준다며 멤버들을 입대 시킨 후 멤버들의 본격적인 군생활이 펼쳐졌다.


1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무한도전>은 수도권 기준 15.9%의 높은 시청률로 변함없는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고, 최고시청률은 무려 20.2%를 기록했다. <무한도전>은 지난주 방송분이 최고시청률 20.8%를 기록한데 이어 이번 방송까지 최고시청률이 2주 연속 20%를 돌파하며 토요일 예능 프로그램 맹주의 위엄을 과시했다. TNMS 수도권 기준으로는 18.5%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날 방송에서 공포의 화생방 훈련은 눈물과 콧물을 쏙 뺐다. 하지만 극한의 상황에서 전우애가 돋보였다. 배정남은 고통스러워하는 하하의 정화통을 먼저 끼워줬다. 하하를 먼저 챙긴 배정남은 정작 자신의 정화통을 다시 채우지 못했다. 배정남의 선량한 인성이 눈길을 끌었다. 이 모습을 본 양세형이 도움을 주며 ‘도미노 전우애’가 이뤄졌다.


이들은 서로 손을 꼭 잡으며 고통을 분담했다. 유재석 정준하 하하 양세형 배정남 등 5명은 끝까지 버텼고, 하하는 훈련 후 “사랑해. 진짜 사랑해”를 외쳤다. 다른 멤버들을 살뜰히 챙겨 ‘훈련소 팅커벨’이라는 별명을 얻은 양세형은 이날도 멤버들을 보살피느라 바빴다. 멤버들이 자리를 비운 사이 물건을 말끔하게 정돈했다.


화생방 훈련만 감동을 선물한 것은 아니었다. 유독 땀을 많이 흘리는 정준하는 사격 훈련 중 교관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그는 탈진할 것 같다면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해달라고 부탁했다. 물은 우수한 성적을 받은 훈련병에게만 지급하는 사전 예고된 규율이 존재했다. 교관은 정준하의 부탁에 유연하게 대처했다. 그는 멤버들을 그늘로 이동하게 한 후 정준하에게만 물을 지급했다.


정준하는 생수를 받은 후 박명수에게 권했다. 박명수는 정준하에게만 예외로 지급된 물이라는 이유로 마시지 않았다. 정준하는 교관에게 다시 “다 같이 먹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교관은 “탈진할 것 같다고 하지 않았나?”라고 물었다. 정준하는 “저만 그런 게 아니라 부대원들이 그럴 것 같았습니다. 혼자 먹지 않겠습니다”라고 전우애를 보였다. 그는 “다른 동기들도 갈증이 날텐데 나만 생각해서는 안 되겠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물을 마시지 않은 이유를 밝혔다.



하하 역시 점심 식사로 나온 유재석의 갈비탕에 뼈 밖에 없자 고기를 양보했다. 또 양세형은 요거트를 더 먹고 싶어하는 눈치인 정준하에게 자신의 요거트를 줬다. 정준하는 “살다 살다 그렇게 맛있는 요거트는 처음 먹었다. 엄청 고마웠다. 세형이한테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 세형이가 내게 돈을 엄청 준 느낌이다”라고 고마워 했다. 멤버들은 휴식 시간 안마를 해주면서 “모두 고생했다”, “사랑한다”라고 격려를 듬뿍 했다.


뭉클한 순간은 계속됐다. 아내와 아이가 있는 일반 훈련병의 사연을 들으며 아빠인 멤버들은 격하게 공감하며 먹먹해 했다. 멤버들의 눈가는 촉촉해졌다. 사연의 당사자도 눈물을 보였다. 하하의 엄마인 ‘융드옥정 여사’의 흥이 넘치는 음성 편지, 배정남과 영화 ‘보안관’을 함께 촬영한 배우 이성민의 따뜻한 응원도 공개됐다.


특히 양세형의 동생 양세찬이 읽는 엄마의 편지도 감동을 안겼다. 양세형은 엄마가 신청한 ‘아빠의 청춘’을 들으며 눈물을 쏟았다. 그는 눈물을 보인 이유에 대해 “‘아빠의 청춘’이 아버지의 애창곡이었다. 노래방에서 그 노래를 부른 후 ‘죽어도 여한이 없다’라고 말씀하셨다”라고 말했다. 양세형이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자 멤버들은 안타까워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멤버들끼리 서로 돕는 모습이 감동이었다”, “배정남의 좋은 인성이 돋보인 방송이었다”, “누구 하나 빼지 않고 열심히 하는 모습이 좋았다”, “구멍 박명수 때문에 웃다가 양세형과 배정남 보고 울었다”, “역시 국민 예능의 클래스가 달랐다”며 호평했다.


한편, MBC <무한도전>은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25분 방송된다.



iMBC 편집팀 | 화면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