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MBC 플러스

<비디오스타> 이지혜-사유리의 거침없는 토크 '난자부터 사랑고백까지'

MBC 플러스홈페이지 2017-06-26 14:02
<비디오스타> 이지혜-사유리의 거침없는 토크 '난자부터 사랑고백까지'
연예계 절친 이지혜와 사유리가 강렬한 토크로 유쾌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오는 27일(화)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51회가 ‘음기폭발 미녀들의 비정상회담’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한국 대표 채연, 이지혜, 홍윤화, 중국 대표 차오루, 일본 대표 사유리가 지치지 않는 수다 본능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날 이지혜는 특집명답게 강렬한 토크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이지혜는 과거 자신을 ‘난자왕’이라 자랑하며 ‘정자왕’ 김구라의 아성에 도전한 바 있다.

이날 <비디오스타>에서 이지혜의 절친 사유리는 “이지혜가 얼린 난자만 26개다, 사실 그 돈은 나와 1+1 가슴 성형을 하기 위한 돈이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이지혜는 “나는 자연산”이라며 연신 억울함을 드러냈다.

또한 이날 <비디오스타>에서는 과거 <미녀들의 수다>에서 솔직한 발언으로 사랑받았던 방송인 사유리가 테이를 향한 애정을 고백했다.

사유리는 “데뷔 전부터 테이의 팬이었다”고 밝힌 뒤, “(테이의) 라디오에 출연했을 때에도 뚫어져라 쳐다봤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사유리는 “그 당시 용기 내서 전화한 적이 있다”고 말한 뒤, “게임하느라 바쁘다더니 6년간 연락이 없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입담의 여왕, 채연-이지혜-사유리-차오루-홍윤화가 함께 하는 <비디오스타> ‘음기폭발 미녀들의 비정상회담’ 특집은 오는 27일(화)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iMBC 조혜원 | 사진 MBC플러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