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국영화

권상우 X 성동일 X 이광수 캐스팅 완료, 유쾌한 컴백 <탐정2>(가제)

한국영화홈페이지 2017-06-12 12:51
권상우 X 성동일 X 이광수 캐스팅 완료, 유쾌한 컴백 <탐정2>(가제)
권상우, 성동일의 역대 최강 코믹추리 콤비로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던 <탐정: 더 비기닝>의 속편 영화 <탐정2>(가제)가 주조연 배우 캐스팅을 확정하고 6월 8일(목) 첫 촬영을 시작했다. [제공/배급: CJ엔터테인먼트 | 제작: ㈜크리픽쳐스 | 출연: 권상우, 성동일, 이광수 | 감독: 이언희]


2015년 추석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일으켰던 코믹 추리극 <탐정: 더 비기닝>의 속편 영화 <탐정2>(가제)가 주조연 배우 캐스팅을 확정, 6월 8일(목) 크랭크인 소식을 전했다. <탐정: 더 비기닝>은 셜록을 꿈꾸는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과 레전드 형사 ‘노태수’(성동일)의 비공식 합동 추리작전을 그린 내용으로 권상우와 성동일의 역대급 케미스트리 속 유쾌한 코미디와 긴장감 넘치는 추리의 조합으로 개봉 당시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8일 첫 촬영을 시작한 <탐정2>(가제)는 탐정사무소 개업 후 첫 사건을 의뢰받은 추리 콤비 강대만과 노태수가 미궁 속 사건을 해결하며 벌어지는 코믹범죄추리극이다. 여기에, <탐정: 더 비기닝>에서 활약했던 서영희, 이일화, 최성원 등 믿고 보는 배우들부터 이광수, 손담비, 김동욱 등 새롭게 합류한 신선한 얼굴들까지 더해져 기대감을 증폭 시킬 예정.


권상우는 <탐정: 더 비기닝>으로 코믹 연기에 정점을 찍은 후 최근 종영한 드라마 <추리의 여왕>에서 직감으로 사건을 명쾌하게 해결하는 열혈 형사 역을 완벽히 소화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번 <탐정2>(가제)에선 더욱 능청스러워진 코믹 연기와 엉뚱하지만 사건 앞에선 셜록급 추리력을 발휘하는 ‘강대만’ 역으로 돌아와 극의 적재적소에 웃음과 함께 팽팽한 긴장감까지 더할 것이다. 권상우는 “사실 1편에 이어 2편에도 참여할 수 있다는 상황 자체가 배우한테는 큰 영광이다. 스탭들과 배우들의 합이 좋았기 때문에 이뤄질 수 있었고, 2편도 잘 만들어서 3편이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남다른 각오를 밝혔다.


이어 <탐정: 더 비기닝>에서 생애 첫 액션 연기를 선보이며 극의 활력을 불어 넣었던 성동일은 이번에도 넘치는 카리스마와 함께 1편보다 더 강력한 액션을 예고한다. 성동일은 “<탐정: 더 비기닝>때 함께한 스탭들, 배우들과 다시 만나 마치 동창회 하듯이 즐겁게 촬영했다. 특히 이번엔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도 있기 때문에, 더 재미있게 촬영을 할 수 있지 않을까 기대도 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처럼 전작에서 사사건건 부딪히지만 사건이 벌어지면 찰떡 호흡으로 해결에 나선 두 사람이 다시 한번 뭉친 만큼, <탐정2>(가제)에서 탐정사무소를 차린 후 선보일 또 다른 반전 호흡을 기대케 한다.


여기에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 <마음의 소리> 등에서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선보였던 이광수가 <탐정2>(가제)에 ‘여치’를 맡아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새롭게 합류한 소감에 대해 이광수는 “재미있는 시나리오와 훌륭하신 감독님,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고 기쁘다. 최선을 다 해서 열심히 촬영하겠다”라며 <탐정2>(가제)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권상우의 아내 ‘미옥’ 역으로 매력 만점 생활 연기를 펼친 서영희, 성동일과 실제 부부 같은 케미스트리를 보여준 ‘미숙’ 역의 이일화, 의욕만 앞섰던 경찰서 신참 ‘영철’ 역의 최성원 등 1편에 출연한 배우들이 이번에도 완벽한 연기 호흡으로 극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여기에 경찰서에 새로 부임한 원칙주의자 권팀장 역으로 우정출연한 김동욱과 비밀스러운 매력으로 둘러싸인 병원 사무장 ‘사희’ 역의 손담비까지, 새로운 배우들이 합류해 <탐정2>(가제)의 완성도와 웃음을 책임질 것이다.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간 영화 <탐정2>(가제)는 <미씽: 사라진 여자>를 연출한 이언희 감독의 연출로 2018년 개봉할 예정이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CJ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