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외화

'톰 크루즈-송강호-콜린 퍼스' 미국, 한국, 영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배우들이 온다!

외화홈페이지 2017-05-15 15:50
'톰 크루즈-송강호-콜린 퍼스' 미국, 한국, 영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배우들이 온다!
올 여름 모든 것을 압도할 <미이라>의 톰 크루즈를 비롯해, <택시 운전사> 송강호와 <킹스맨: 골든 서클> 콜린 퍼스까지 모든 것을 갖춘 최고의 남자 배우들이 극장가 공략에 나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6월, 할리우드 최고의 액션 스타 톰 크루즈가 <미이라>로 돌아왔다. 영화 <미이라>는 수천 년 동안 잠들어 있던 절대적 존재, 미이라 아마네트(소피아 부텔라)를 깨워 의문의 추락 사고를 당하고, 죽음에서 부활한 닉(톰 크루즈)이 전세계를 파괴하려는 그녀에 맞서 사투를 벌이는 다크 액션 블록버스터.

기존 <미이라> 시리즈와는 차원이 다른 리부트 작품으로 다크 유니버스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초대형 프로젝트이자 최고의 액션 배우 톰 크루즈가 미이라와의 불가항력적인 대결에 맞서야 하는 미스터리한 상황을 그린다.

전대미문의 흥행 액션 블록버스터 시리즈 <미션 임파서블> 등의 작품에서 한계를 뛰어넘는 액션과 연기 열정을 보여주었던 톰 크루즈는 <미이라>에서도 역시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 연기를 펼쳤다.

언제나 불가능은 없을 것 같은 믿음을 주었던 톰 크루즈였지만, <미이라>에서는 삶과 죽음의 경계를 넘나드는 절체절명의 상황과 마주하게 된다. 파멸의 힘을 가진 미이라에 맞서 처절한 사투를 벌이는 톰 크루즈의 모습은 관객들에게 충격과 경이를 선사할 것이다.


송강호는 8월 개봉 예정인 영화 <택시 운전사>로 관객들을 찾는다.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이 통금 전에 광주를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향하는 이야기를 다룬다.

송강호는 대한민국의 평범한 택시 운전사 만섭으로 변신해 독일 기자와의 따뜻한 우정을 그리며 한번 인간미 넘치는 매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9월에는 영국 최고의 매력남 콜린 퍼스가 <킹스맨: 골든 서클>로 화려하게 귀환한다. 콜린 퍼스는 스파이 신드롬을 일으켰던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를 통해 대한민국을 ‘콜린 퍼스 앓이’를 하게 만든 장본인이다.

전작에서 죽음을 암시하는 듯한 내용이 등장해 아쉬움을 자아냈으나 <킹스맨: 골든 서클>로 돌아온다는 소식이 전해져 전세계 영화 팬들을 흥분시키고 있다.

<킹스맨: 골든 서클>은 매튜 본 감독 및 오리지널 스탭들이 다시 작업에 참여했으며, 태런 에저튼부터 채닝 테이텀, 줄리안 무어, 제프 브리지스 등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들이 대거 등장해 기대를 모은다.

<미이라> 톰 크루즈, <택시 운전사> 송강호, <킹스맨: 골든 서클> 콜린 퍼스까지 믿고 보는 배우들이 믿고 볼 수 있는 영화들로 돌아와 관객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iMBC 조혜원 | 사진제공 호호호비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