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행복을 주는 사람

이윤지, 가게 망친 범인 잡나?! “내가 보면 알아!”

행복을 주는 사람홈페이지 2017-04-18 20:19
 이윤지, 가게 망친 범인 잡나?! “내가 보면 알아!”


이윤지가 의식을 회복하고 김미경 응징에 나섰다. 418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행복을 주는 사람>(연출 이성준, 박승우/극본 박지현)에서 은희(이윤지)는 복애(김미경)가 자신을 밀었다는 사실을 밝혔다.


아줌마가 술 취하고 날 치려고 해서 그 손 잡았다 놨는데 날 밀어버렸어.”라는 은희 말에 동생 소정(이규정)은 분개했다. 소정은 육개장에 공업용 소금이 들어갔어.”라는 소식을 전하고, 은희는 아줌마일 거야.”라며 분노했다. 소정은 누가 화장실 갔다가 나왔는데 가게 사람 말곤 그 사람 뿐이야라고 말했다.


이때 들어온 건우(손승원)이제 내가 자기 일 다 줄일 거야.”라면서 은희에게 자긴 가게 일, 하윤이. 이것만 해.”라고 당부했다. 소정은 언니가 날아갈까봐 저런다라면서 미소지었다.


은희는 소정이 한 말을 떠올리며 ! CCTV 보면 찾을 수 있어."라고 얘기했다. ”아줌마 주변 사람들 다 알아. 식당 직원도.“라는 은희 말에 건우와 소정은 귀를 기울였다.

은희는 미경이 저지른 악행을 과연 응징할 수 있을까. MBC 일일드라마 <행복을 주는 사람>은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저녁 715분에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