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당신은 너무합니다

장희진의 당당한 자신감 “당신 그림자로 살지 않아!”

당신은 너무합니다홈페이지 2017-04-15 23:18
 장희진의 당당한 자신감 “당신 그림자로 살지 않아!”


장희진이 엄정화의 뻔뻔한 요구를 거절했다. 415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해당(장희진)은 방송 출연을 막는 지나(엄정화)의 악행에 맞섰다.


자식을 버린 사실을 폭로하겠다는 해당에게 지나는 얼마든지 밝혀!”라면서 짝퉁 가수인 해당도 같은 운명이 될 거라고 지적했다. “유지나 짝퉁, 누가 보고 싶겠니!”라며 지나는 다른 사람은 몰라고 해당 씨는 내 잘못도 덮어야 할 것이라며 비웃었다. “그게 내 그림자로 살아야 하는 정해당 씨 운명이라구!”라는 지나의 말에 해당은 아무 말도 못하고 나왔다.


속상해서 돌아온 해당이 눈물을 흘리자 경수(강태오)이럴 때 오라고 내가 있는 거잖아라며 위로했다. 현준(정겨운)은 해당과 가족들이 실망할까봐 집까지 찾아가 위로했다.


현준은 집에 돌아와 지나에게 따지지만 오히려 그 아이 앞날을 생각한다면 내 앞에서 편들지 마라. 기분 나쁠 때마다 재미삼아 밟아줄 것이라는 말만 들었다. 두 사람이 싸우는 광경을 본 성환(전광렬)내 집 마당에서 뭐하는 거냐라며 말렸다.



내 본색 본 소감이 어떠신지. 실망하셨어요?”라며 비아냥대는 지나에게 성황은 그런 짓까지 하면서 저 아이 관심 받고 싶은 건가!”“라며 소리 질렀다. “내 젊은 날을 떠올리게 하니까. 내가 늙어가고 있다는 걸 인식시키니까.”라는 지나의 진심에 성환은 그깟 뜬구름 잡겠다는 생각 아직까지 하나!”라며 한심하게 여겼다. “그깟 뜬구름 잡겠다고, 내가 뭘 버린지 아세요?”라는 지나의 고백에 성환은 화를 내면서도 현준에게 달려가 지나 말대로 하라고 나무랐다.


지나의 방해에도 해당은 다시 방송 출연 제의를 받았다. 현준은 해당에게 이 사실을 알리면서 격려했고, 지나는 매니저와 스태프에게 막아!”라며 악을 썼다. 매니저는 내가 떠날 때가 됐다보다라며 지나의 이상한 태도에 한탄했다.



한편 나경(윤아정)은 현성(조성현)이 전 애인과 다시 만난다는 걸 알고 분노와 실망을 감추지 못했다. 나경은 윤희를 찾아가 도움을 청하지만 오히려 예전 일을 들먹이며 이래서 사람은 출신 성분을 따져야 해!”라는 소리만 들었다.


풀이 죽어 집에 돌아온 나경은 전 애인이 집에 와있는 걸 보고 경악했다. 성경자는 태연하게 나경에게 식사 준비를 시키면서 쟤 음식 간도 못맞췄어. 음식, 먹어본 사람이 잘 하는 거잖아. 친정에서 음식을 먹어봤어야지.”라고 비웃었다.


결국 나경은 전 애인에게 집에 오지 말라고 하지만 굳이 경우 따지자면 고나경 씨가 우리 둘 사이에 끼어든 겁니다. 선택은 현성 씨가 할 거예요.”라는 말만 들었다. 현성에게 그 여자 집에 못오게 해줘요.”라고 부탁했지만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라는 답만 들었다. “그렇게 애틋한 여자랑 도망가서 살지 왜 나랑 결혼했어?”라고 나경이 따지자 현성은 이혼할 때 30억 이상 안 받겠다고 각서 쓰고 온 사람 당신이야!”라며 상대도 하지 않았다.


윤희는 지나의 별채에 들어가 자존심도 없어요?”라며 따지지만 지나는 열내고 싶으면 박현준 씨한테 물어보고, 지금 비켜주지.”라며 대차게 대응했다. “이 집에서 가장 자존심 없는 여자, 당신이야! 당신이야말로 할머니 뒤에 숨고. 할 말 없으면 출신 성분이나 따져대고. 여기가 북한이야?!”라는 지나의 정곡을 찌르는 말에 윤희는 할 말을 잃었다. 윤희는 현준에게 누구냐며 따지지만 신통한 소리를 못듣고 물러났다.


한편 경수(강태오)는 해당의 방송 출연이 무산되자 이유를 물었다. “유지나 씨가 날 빼줘야 프로그램에 나온다고 했대요.”라는 해당의 답에 경수는 자식까지 버리고 세상에 나가서 힘없는 사람 앞길을 막고 있습니까?’라며 언짢아했다.


경수는 지나의 피아노 교습을 해주다가 한 가지 여쭤봐도 되겠습니까? 데뷔하기 전엔 어떻게 사셨어요?”라고 떠봤다. “나중에 기회되면 얘기해줄게라며 피하는 지나에게 경수는 본명이 따로 있으신가요라고 물어봤다. 그마저 피하는 지나에게 경수는 어떻게 저랑 친해지고 싶다고 하십니까. 이름 하나 안 가르쳐주면서.”라고 얘기했다. “저한테 잘해주는 게 친척 중 앞못보는 사람이 있지 않나 생각했어요.”라는 경수의 말에 지나는 흠칫 놀랐다.


성환은 지나의 뒤를 캐다가 사진 속 아이는 이경수입니다. 유지나 씨가 교통사고를 당한 아이를 데리고 병원에 찾아온 적 있다고 합니다.”라는 보고를 듣고 충격에 빠졌다. “어떻게 앞도 못보는 아이를......!”라며 성환은 경악하고, 이후 지나에게 차갑게 대했다. 눈치를 챈 나경은 성경자에게 이 사실을 얘기하면서 두 사람 사이에 문제가 생긴 것 같아요. 유지나 씨가 나가면 저 용서해주시는 거죠?”라며 매달렸다.


지나를 불러낸 성환은 당장 은퇴해! 은퇴해서 내 곁에서 조용히 살아.”라고 성냈다. “사람이 어쩜 그러나. 지금 현준이 놈한테 몸달아있을 땐가!”라는 성환의 노여움의 뜻을 지나는 전혀 눈치채지 못했다.

죽이네 살리네 해도 내 아들이야. 당신이 얼씬 거릴 자격 없다는 거야! 어디서 언감생심.”이라는 성환의 말에 지나도 화를 냈다. 돌아서는 지나에게 성환은 당신은 내가 맞아.”라는 어처구니없는 소리를 했다. “덕지덕지 죄많은 인생이니까.”라는 말에도 지나가 코웃음치자 성환은 정말 세상 뜨끔한 맛 보고 싶은가? 정신 차려!”라며 경고했다.


지나는 방송 출연을 준비하느라 맹연습하는 해당을 찾아가 나가지 말라고 다그쳤다. “티비 한번 나간다고 짝퉁이 명품 되겠어?”라며 비웃는 지나 앞에 현준이 나서 나가! 당장 나가라고!”라며 내몰았다. 격하게 화내는 현준에게 지나는 재미삼아 밟아주겠다고 한 거 기억하시나? 여기, 돈만 있다고 되는 데가 아냐. 연예계는 내 바닥이야! 어디서 해보자는 거야?”라며 부르르 떨었다.


지나는 바로 강식(강남길)에게 달려가 방송 출연 준비 중이라면서요. 그거 좀 막아주세요. 저한테 폐가 됩니다.”라고 염치없는 요구를 했다. 난감해하는 강식 앞에 해성(김규선)이 나서 이유를 대라며 분노했다.

끼어들지 말라며 뻔뻔하게 구는 지나에게 해성은 조성태 씨 죽던 날 전화받은 사람, 당신 아냐?!”라며 해당과 지나 사이의 진실을 꼬집었다. “아니면 아니라고 말해요!”라며 길길이 날뛰는 해성 때문에 지나는 그냥 나오고 말았다.


지나가 갖고 온 꽃바구니 안에 담긴 오억원짜리 수표를 본 가족들은 해당을 불러 상황을 얘기했다. “나한테 방송 출연 막아달라고 부탁하더라고라는 강식의 말에 해당은 돈을 받아들고 지나를 찾아갔다.


지나는 돈은 가족들한테 주고 이만 벗어나지?”라면서 빈정댔다. “해당 씨가 내세울 건 그것 밖에 없잖아. 가족들 위해 희생했다는.”이라는 지나의 비아냥에 해당은 멈칫 했다. “넌 자식 버린 여자다, 이거지?”라면서 지나는 오억이 모자라면 십억을 줄 수 있어.”라며 무리한 요구를 했다.


그러나 해당은 더 이상 당신 그림자로 안 살아!”라며 지나가 내민 조건을 뿌리쳤다. “같이 죽는 한이 있어도 더 이상 당신 그림자로 살지 않습니다!”라며 해당은 당당하게 답했다. 그때 마친 현준이 집에 도착하고, 해당은 지나와 현준이 한집에 산다는 사실을 알고 경악했다.

해당이 이 사실을 알고 현준에 대해 다시 오해하지 않을까.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밤 845분에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