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남지현, 대본리딩 공개! '봄햇살 같은 미모'

수목드라마홈페이지 2017-04-10 09:03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남지현, 대본리딩 공개! '봄햇살 같은 미모'
‘이것이 파트너 케미다!’

5월 10일 첫 방송될 SBS 새 수목드라마 스페셜 <수상한 파트너> 측이 10일(월) 웃음이 떠나지 않은 찰떡 팀워크가 돋보인 첫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로맨틱 코미디 <수상한 파트너>는 범접불가 까칠함으로 중무장한 츤데레 뇌섹검사와 우여곡절 인생사를 무한 긍정에너지로 돌파한 사법연수원 아웃사이더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개미지옥 로맨스 드라마다. <푸른바다의 전설>, <대박> 등을 공동 연출한 SBS의 기대주 박선호 감독과 <보스를 지켜라>로 큰 사랑을 받은 로코 전문 권기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은다.


지난 4일 SBS 탄현 제작센터에서 <수상한 파트너>의 첫 대본리딩이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지창욱-남지현-최태준-나라 네 명의 주인공과 최고의 연기호흡을 보여줄 배우 이덕화-남기애-윤복인-김홍파-최홍일-김예원-황찬성 등이 참석했다. 또한 박선호 감독과 권기영 작가 등 앞으로 호흡을 맞춰갈 제작진들이 함께해 팀워크를 다졌다.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한 자리에 모이자 연출을 맡은 박선호 감독은 “앞으로 이어갈 인연을 소중하게 생각하면서 현장에서 최대한 즐겁게 하겠다”면서 “작품에 부끄러움이 없도록 초여름까지 예쁜 그림 많이 담을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권기영 작가 또한 “함께 하게 돼 영광이고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무엇보다 까칠하지만 섹시한 검사 ‘노지욱’을 맡은 지창욱은 캐릭터에 빙의된 듯 섹시함을 폴폴 풍겨내는 것은 물론 다양한 감정을 표현하는 팔색조 매력까지 뽐내 올 봄 ‘노지욱 신드롬’을 예상케 했다. 남지현은 사법연수원생 ‘은봉희’의 발랄함에 성숙함까지 더해진 새로운 모습으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실제 지창욱과 절친인 최태준은 극중에서 그의 친구이자 애정결핍을 가진 변호사 ‘지은혁’ 역을 맡아 능청스럽고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였고, 제작진의 만장일치로 합류한 나라도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여기에 탄탄한 연기력이 담보된 이덕화-남기애-윤복인-김홍파와 김예원과 황찬성의 연기까지 더해져 첫 대본리딩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흥미진진한 에피소드와 배우들의 몰입도 높은 연기가 어우러진 대본리딩 이후 배우와 제작진 모두가 심상치 않은 대박 조짐을 감지했다는 후문이어서 시청자들의 기대와 관심이 점차 커지고 있다.

제작진 측은 “첫 대본리딩부터 환상의 팀워크를 보여준 것이 좋은 시작이 된 것 같다”면서 “배우들과 제작진의 호흡이 최고의 시너지를 내서 시청자 분들에게 좋은 작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기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수상한 파트너>는 <사임당, 빛의 일기> 후속으로 5월 10일 수요일 밤 10시 첫 방송되며, 대본리딩의 훈훈한 분위기가 담긴 다량의 사진은 추후 SBS 홈페이지 내 PD노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iMBC 차수현 | 사진 S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