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리얼스토리 눈

<리얼스토리 눈> 유기견 140마리와의 기막힌 동거

리얼스토리 눈홈페이지 2017-03-29 16:45
<리얼스토리 눈> 유기견 140마리와의 기막힌 동거
29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유기견 140마리 때문에 전 재산을 다 바친 부부의 이야기가 방송된다.


경남 양산의 한 야산에서 유기견 140마리와 함께 살고 있는 60대 부부. 과거 30평대 아파트에서 남부러울 것 없이 살았지만 지금 남은 재산은 전세 보증금 2천만 원이 전부이다.


지난 11년간 부부가 번 돈만 3억 원 이상. 아내는 그 동안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식당 일을 했다고 한다. 그렇게 번 돈이 모두 개들을 먹이고 돌보는 데 사용됐다. 개들의 치료비와 사료 값으로 선불을 쓴 것 때문에 올가미처럼 묶여 식당 일을 할 수밖에 없었다는 아내.


처음엔 개 9마리로 시작해 어느 샌가 점점 불어나 현재 140마리까지 돌보게 됐다는 부부. 현재도 개들에게 매월 사료 값만 200만 원 가까이 든다고 한다. 정기적인 후원이나 봉사도 없이 홀로 140마리의 개들을 돌보는 아내. 하루 3차례씩 개들의 변을 치우고 사료를 먹이는 일도 만만치 않다고 한다.

유기견 때문에 전 재산을 썼지만 후회하진 않는다는 부부의 사연을 만나본다. MBC <리얼스토리 눈>은 매주 월~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iMBC 조혜원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