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간아이돌

'모두가 아는 신인' 하이라이트, <주간아이돌>로 시작할 '꽃길 행보'

주간아이돌홈페이지 2017-03-22 10:44
'모두가 아는 신인' 하이라이트, <주간아이돌>로 시작할 '꽃길 행보'
'이런 신인은 처음! 대단한 친구들 맞죠~?‘

22일(수)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 아이돌>에서는 데뷔 9년 차 초대형 신인 ‘하이라이트’의 데뷔곡 무대가 최초 공개 된다.

데뷔 9년 차 베테랑 아이돌에서 ‘하이라이트’로 재데뷔를 앞두고 있는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이 새 출발 후 첫 완전체 예능으로 <주간아이돌>을 찾아 신곡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하이라이트는 정식 데뷔 전 <주간아이돌>을 찾아 ‘지하 3층 데뷔돌 1호’로 등극, 이에 정형돈은 “얼마나 대단한 친구들이길래 데뷔를 주간아이돌로 하나”라며 짓궂은 농담을 건네기도 했다고. 하지만 타이틀곡 작곡을 맡은 용준형은 데뷔곡에 대해 “퓨어하고 프레쉬 한 곡이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내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이후 마치 쇼케이스를 방불케 하는 열정적인 무대까지 선보여 결국 MC들의 극찬을 이끌어냈다고.


특히 하이라이트는 초심으로 돌아가 신인의 필수라고 불리는 팀 구호와 자기소개를 즉석에서 만드는 시간을 가졌는데 멤버 양요섭은 팀 이름과 잘 어울리는 수식어와 센스 있는 동작이 어우러진 자기소개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멤버들 모두 차례대로 개성 넘치는 자기소개를 공개, 막내 동운의 경우 더 화려한 동작을 요구하는 MC들의 재촉에 "주간아이돌 너무 힘들다“라고 한숨을 내쉬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데뷔 9년 차 특급신인 하이라이트의 데뷔곡 무대는 3월 22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 <주간 아이돌>에서 확인할 수 있다.

iMBC 차수현 | 사진 MBC에브리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