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피고인> 오창석, 스태프에게 '사이다' 간식차 선물!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17-03-20 16:55
<피고인> 오창석, 스태프에게 '사이다' 간식차 선물!
배우 오창석이 드라마 <피고인> 스태프들에게 간식차를 대접하며 미리 작별 인사를 고했다.


오창석이 마지막 촬영을 앞둔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촬영장에서 간식차를 대접하며 스태프와 동료 배우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자신의 팬카페 ‘페르소나’와 함께 진행된 이번 이벤트에서 오창석은 이어지는 밤샘 촬영에 지친 동료들에게 따뜻한 커피와 음료, 달콤한 간식을 제공하며 사람들을 격려했다.

특히 이번 간식차 배달은 그동안 야망과 진실 사이에서 갈등하던 강준혁 검사 역을 맡아 시청자들은 물론 스태프들에게도 ‘고구마’를 안겨준 데 대한 사죄(?)의 의미를 담아 팬카페와 같이 기획한 것으로, 탄산이 가득 든 사이다 음료 덕분에 유쾌한 분위기가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한편 <피고인>의 마지막 방송이 코 앞에 다가옴에 따라 오창석이 맡은 강준혁 캐릭터의 결말에 대한 관심 또한 집중되고 있다. 강준혁은 절친 박정우(지성)의 살인 사건에 대한 진실을 파헤치려다가도, 눈 앞에 펼쳐진 현실과 타협하며 절대권력 차민호(엄기준)와 위험한 손을 잡으며 ‘현실 악역’으로 돌변한 상황.

결말에 대해 ‘철통 보안’이 유지되는 상황에서, 마지막까지 자신의 선택에 고뇌하는 강준혁이 결국 판을 뒤집는 ‘키 메이커’로 등극할지 시선이 모인다. 오창석의 소속사 PF엔터테인먼트는 “오창석이 끝내 진실을 묻고 악역으로 남을지, 반전의 한 방을 선보일지가 결말의 최종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오창석이 출연하는 <피고인> 17회는 20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iMBC 조혜원 | 사진제공 PF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